dog 멋진 사람들의 dog 멋진 팬 <-ㅋㅋㅋ

얼마나 오래 차트에 머무를지는 모르겠지만

그래도 지금 이 순간에는 좋네요. ㅠ

타블로, 미쓰라, 투컷님하. 수고하셨습니다~~~

(CD왔는데 퇴근 후에나 리핑해야 할 듯.ㅠ)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poise



출처 : 맵더소울 One게시판



 원체 잘 나온 사진보다
엽기 사진이 더 많은 그룹이라
나쁜 예가 더 많다.
 

팬인데 왜 즐겁지?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poise


오랜만(?)



안녕하세요, 타블로입니다. 새해 복 많이 받고 계시죠?

우리 에픽하이는 한국 음악 대표로 세계적인 음악 페스티벌 MIDEM에 참석하고 돌아왔습니다. 보내질 만한 사람들로 성장시켜 줘서 고마워요! 무대에서 몸에 있는 모든 뼈가 저릴 때 까지 미친 듯이 공연했더니 반응도 좋았고 K-HIPHOP에 대한 해외 음악 관계자들의 관심도 매우 커졌습니다. 앞으로 좋은 일들 많을 것 같아요~

우리가 프랑스에 있는 동안 우리의 전 소속사 울림과의 합병에 대한 뉴스 발표가 있었죠? 많은 분들이 깜놀하셨을 텐데, 사이트를 통해 미리 알려드리지 못해서 미안해요. 기사로 알려졌듯이 맵더소울은 에픽하이의 데뷔 앨범부터 LOVESCREAM 앨범까지 함께 했던 울림과 다시 손잡아 새로운 길을 걷기 시작합니다. '에픽하이'라는 존재를 탄생시킨 울림에서의 추억들, 그리고 여러분과 우리만이 탄생시킨 맵더소울의 설렘이 하나가 되어 어떤 미래를 만들어 낼지 벌써 기대됩니다. 개인적으로는 처음에 독립했던 이유와 현재 합병을 결정한 이유가 동일합니다. 제 결정의 타당성은 결과로 보여드릴게요.

시간이 걸리겠지만 늘 그랬듯이 또 한 번 믿어주시고 지켜봐주시길 바래요. 음악으로 보답하겠습니다!

3월쯤? 스페셜 앨범!



출처 : 맵더소울 타블로그


타블로는 일 벌이는 걸 너무 좋아한다.
애초에 레이블 독립이 좀 무리수로 보였는데도 추진했었고,
그 과정에서 여전히 울림의 도움을 받는 것처럼 보였었는데
결국은 다시 합병하기로 했다고...


이미 에픽하이의 덩치는 커졌는데
마인드만 인디같이 먹으면 뭐하냐고.
이건 오버도 아니고 인디도 아니고.


기획사에서 독립하고 나서
차별화 됐던 건...
'혼' 앨범 사이트에서 직접 발매했던 것과,
온라인 쇼케이스, 굿즈 판매, 가끔 사이트에서 이벤트한 것 정도?
아... 플래닛 쉬버와 도끼도 영입했지.


뭐...그것도 좋았지만
정말 예전으로 돌아가고 싶었다면
소극장이나 클럽에서 소규모 라이브 공연으로 
팬들과 더 가깝게 소통하고 자주 만날 수 있으면 좋겠다고 생각했었는데,
그건 내 욕심이었고...
이미 작은 공연장에서의 공연은 성에 차지 않는 건지도 모르겠다.


콘서트도 같은 업체랑 또 하다보니
독립 후에도 거의 비슷한 포맷이었고.
의례적으로 방송 3사 컴백 무대 출연하고,
홍보를 위해서든 뭐든 예능 프로들에 또 출연하고...
예능은 하면서 또, 3사의 주말 음악방송에는 안 나오겠다고 하니
해외팬들은 늘었지만,
국내팬(잘은 몰라도 눈에 보이는 소녀팬은 확연히 줄었다.)들은 줄어가고 있다.
자기들도 하락세라고 공공연히 표현할 정도로.
음악방송에는 안 나가면서 예능에는 또 가끔 얼굴을 비추는 것이
내게는 좀 묘하게 느껴졌다.
지방팬으로서는 TV에 좋아하는 사람이 나오는 게 참 고마운 일이긴 한데도.
'그렇게까지 예능이 싫다느니 어떻다느니 단언했는데
저렇게 나와도 되나?;' 싶었던;;



이번 일로 에픽은 (특히 타블로는)
좋은 음악도 중요하지만
좋은 매니지먼트도 확실히 중요하다는 교훈을 얻었을 거다.
그리고 혼자 모두 다 할 수는 없다 는 교훈을 꼭 얻었어야 할텐데;;
이제 볼트 애비가 되셨으니 홀몸도 아니고 현실도 보셔야;;;


모든 일을 총망라하여 기획하고 싶은 타블로의 마음은 알겠지만
(뭔가 초인적인 능력치를 가진 인간을 롤모델로 삼고 있는 것이 틀림없다.)
일을 너무 벌이다보니 여기저기 구멍이 숭숭 뚫리는 것은 어쩔 수 없는 결점이다.
인간이 도저히 한 번에 다 할 수 없는 정도의 일을 벌이려고 한다.
(어찌나 일을 벌이는지 때로는 자학적으로 느껴진다;M이라서 그런가...; ;-_-;; )


맵더소울 생기면서, 공카에는 글 한 번 올리지 않아 공카가 초토화되었고
옴니아에서 아이폰으로 갈아타더니 미투데이에서 트위터로 갈아타서
맵더소울 map now는 또 버려지고 있고...
앨범마다 써있는 to be continue...들은 아직도 이뤄지지 않은 것이 얼마나 많은지.
음악하기도 바쁘고, 신혼 생활에도 바쁠텐데
트위터는 또 얼마나 열심히 하시는지.
스스로를 바쁘고 복잡하게 만드는 데에는 정말 일가견이 있다.


짧다면 짧은 독립기간에 여러모로 아쉬움이 많았지만...
닥치고...팬은 그저 음악만 들으면 될 뿐.
비지니스는 그들의 몫...이라면서도 괜히 잡설이 길었다.




p.s.
그래도 넬과 다시 같은 소속사가 된 것은 좋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poise
 
 
 





091010
'0' 과 '1' 사이, 거리가 너무 멀어...
그래서 '영원'인가봐.
- Tablo



091011
우파와 좌파는 없다,
어차피 한 몸에 달린 두 팔...
- Tablo (에픽하이 - Lesson 4)





091012
내가 휴대폰을 들고다니는 게 아니라
휴대폰이 날 들고다닌다는 생각이 들어.
난 휴대몸.
- Tablo



091013
떠나지마, 떠나지마, 떠나지마.
최면을 걸면 걸수록
떠나간다, 떠나간다, 떠나간다.
- Tablo



091014
그래 나 취했다.
눈물이 마를 때 까지 마시자.
- Tablo (에픽하이 - Happy Birthday to Me)



091019
당신의 미완함.
완벽히 아름다워.

Your imperfection is perfectly beautiful.
- Tablo



091020
흑백사진 속 세상이
현실과 더 가깝게 느껴지지 않나요?
갈수록 색깔없는 세상이라...

Doesn't the world inside a black and white photograph seem more real?
It's because the real world is losing its color.
- Tablo


위의 모든 사진과 글의 출처는 www.mapthesoul.com의 타블로그입니다.

 

10일만에 끝나고 말았던 타블로그의 블로노트.
(몇몇 사진의 글씨체는 꿈꾸라 재연작가 글씨체 같은데 말이죠?)
10일 천하 & 장엄한 최후.
그리고 끝인 줄 알았는데 다시 트위터에서 시작한다고 하니
앞으로는 정말 유지가 되려나요.

저 블로그 새글 업뎃하라고 독촉하는 거 같음.ㅎㅎ
어찌됐든 블로노트가 나오는 한
이 폴더의 업뎃은 계속 됩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poise



예지력 상승에 힘입어
백만년만에 맵더소울 로그인해서 놀고 있는데
크리스마스 콘서트 티켓 주는 이벤트도 시작하고,
맵TV도 올라오고,
곰쓰라가 이백만년 만에 맵나우에 사진도 올리고.ㅎㅎ
날을 잘 잡았네요.




그나저나.ㅠㅠㅠㅠㅠ 투컷만 없다.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이기지도 못하면서 맨날 블로한테 버럭대던 트캇이 그립네요.
성질은 더러우면서도 그래도 못 이긴 척 져주고
그런가하면 미묘하게 애교도 있던
개그 포인트를 잘 짚어내던 트캇. ㅠ
군대에서는 음악 만들고 싶어서 어떻게 사나 모르겠어요.
거기엔 기계도 못 가져갔을테고....
악보는 있으려나. ㅠ_ㅠ
날도 추운데 트캇한테 크리스마스 카드 하나 보내볼까요.ㅎㅎ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ㄴTukutz' 카테고리의 다른 글

투컷이 참여한 곡(~2010.02.10)  (0) 2010.02.09
오랫만에 보는 DJ투컷의 활동 모습  (3) 2009.12.17
투컷 훈련소 사진  (0) 2009.10.26
투컷 군입대  (2) 2009.10.15
투컷의 결혼식날  (1) 2009.10.13
에픽하이, DJ 투컷 13일 결혼, 15일 군입대  (5) 2009.10.07
Posted by poise



땡쓰투에서 "볼트"를 발견하고 블로네 아기의 태명이리라 지레짐작하고 맵더소울에 글을 썼더랬죠. 그런데 타블로가 친히 강림하사...-_-;; 아니라고, 아이 이름 아니라고, 그건 개 이름이라고. 정색을 하시더니마는....웃자고 한 얘기에 나타나셔서 댓글까지 달아주셔서 민망했더랬지요....ㅠ 저 짤도 보세요. 맵솔에서 어느분이 만드신 건데 저를 훅 보내버리고 계시지 않습니까.ㅠㅠㅠ


그런데 어제 무릎팍 도사에 강혜정 씨가 나오셨다면서요?
이런 기사가 났네요?


강혜정은 16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무릎팍도사'에 출연해 "다른 곳에서도 말하지 않았다"며 잠시 망설인 뒤 "건강하게 자라고, 세상에 찌들지 말라는 뜻으로 지으려 했는데 하다보니 사람 이름이 아니었다"며 "아이의 태명은 애니메이션도 있는 '볼트'로 지었다"고 밝혔다.

이에 '무릎팍도사' 진행자들은 "둘째를 낳으면 너트, 셋째는 설마 나사인가"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이에 강혜정은 "아이들이 다 공구네"라며 웃음을 보였다. 또 태교에 대해서는 "사실 특별한 태교는 하고 있지 않다"고 말하기도 했다.




어쩐지 촉이 오더라니... ㅋㅋㅋ 이정도면 저도 예지력 상승!
(팬이다보니 어느정도는 타블로의 패턴이 파악이 된 거 같아요.)



근데 말하지 않기로 했으면 그냥 끝까지 품고 가시지...뭐하러 얘기하셨을까;;;;;ㅎㅎ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주절주절' 카테고리의 다른 글

보스턴지에 실린 <2009년의 사진들> 중 한 한 점  (2) 2009.12.19
홍기 움짤  (0) 2009.12.19
헐...저 예지력있나요....  (0) 2009.12.17
제르미 아닐거야 움짤  (0) 2009.12.13
새 음반이 나오면 즐거워라~  (4) 2009.12.11
홍기bye  (0) 2009.12.11
Posted by poise


출처 : 맵더소울 맵TV

맵더소울의 새 소식들입니다. ^^


간단히 정리하자면

1. 2009 Last Christmas 콘서트 - 12월 24일 8시 고려대 화정체육관
2.  2009.12.09 플래닛 쉬버 첫 디지털 싱글 발매!
 (작곡 - 플래닛 쉬버, 작사 - 에픽하이, 피쳐링-다듀, T 등 화려한 피쳐링진) 
3. 도끼 EP 공연 성황리에 끝났음, EP 판매중
4. 영화 "용서는 없다"에 에픽하이의 6집 heaven,  Owls. Shadows. Tears, slow motion 삽입됨
(slow motion은 영화와 함께 뮤직비디오로 제작됨, 내일 블로그에 업뎃)
5. 맵더소울 새소식들 체크하세요.
6. MYK는 따뜻한 음반 준비중~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poise
2009.12.04 15:43


사진출처 : 맵더소울 타블로그



묘한 그리움을 불러일으키는 사진.
올해는 가지 않기로 결정했는데
(친구의 취향에 맞추어 스윗소로우 콘서트 예매했어요.
저도 좋아하는 사람들이구요.)


에픽하이 콘서트에... 앞으로 또 가게 될까 싶은...
물론, 아직도 좋아하고
그들의 생각에 공감하고
메인으로 삼고 있는 내 사람들이긴 한데
왜 조금 멀어졌을까.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poise

출처 : 맵더소울 게시판 ONE




좋쿠나~
>ㅁ<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poise


- Track Listing -

DISC 1 : [e]motion

01. Oceans. Sand. Trees/ 02. Slow Motion

03. 선물 (ft. 박지윤)/ 04. No More Christmas

05. Maze (ft. Dumbfoundead, MYK)

06. 통기타 (Skit)/ 07. 트로트

08. Emologue/ 09. Excuses (ft. MYK)

10. Moonwalker

11. Breathe (Mithra's Word) (ft. 한희정)

12. Happy Birthday to Me (ft. 하동균)

13. Heaven (ft. MYK)/ 14. Owls. Shadows. Tears.

15. [BONUS] Slow [e] Motion

 

DISC 2 : [e]nergy

01. Orchestras. Spotlights. Turntables. (ft. MYK)

02. Still Here (ft. Dok2)/ 03. Sensitive Thug (Skit)

04. 따라해 (Wannabe) (ft. Mellow)

05. Rocksteady (ft. Kero One, Dumbfoundead, MYK, Rakka (Dilated Peoples))

06. Madonna (ft. Mellow)/ 07. 말로맨

08. Shopaholic/ 09. Supreme 100

10. High Technology

11. Rocksteady (Korean Version)

(ft. Paloalto, Dok2, Beatbox DG, Beenzino)

12. High Skool Dropout (반항하지 마)

13. 흉 (ft. MYK, YDG, Dok2)

14. Lesson 4 (Tablo's Word)

15. Organs. Screams. Televisions.

 

 

 

에픽하이 정규 6집 앨범 [e]

2CD, 30트랙!

멤버들의 진솔한 글과 직접 찍은 사진으로 구성된

미니 북까지!!

에픽하이 역대 최대 규모의 앨범!!!

 

해외 뮤지션들이 인정한 그들의 음악, [e]!

Daft Punk와 Justice의 프로듀서 Pedro Winter, 전설적인 힙합그룹 Dilated Peoples의 리더 Rakaa 등이 인정한 에픽하이의 정규 6집 앨범 [e]가 완성되었다! 독립 선언 후 첫 정규 앨범이기에 더더욱 큰 기대 속에 탄생한 이들의 새로운 작품은 2CD로 구성되어 30트랙을 담고 있으며, 멤버들의 진솔한 글과 직접 찍은 사진집으로 구성된 미니 북까지 함께 수록된 에픽하이 역대 최대 규모의 앨범이 될 것이다.

 

인터넷 보편화 이후, 현 음반시장의 침체의 원인이 된 불법음원 다운로드의 성행은 음반/가요계에 큰 타격을 주어 왔으며 가수들로 하여금 미니앨범과 디지털싱글을 발매하게 하는 이유가 되어왔다. 하지만 2007년, ‘Fan’과 ‘LOVE LOVE LOVE’로 많은 사랑을 받았던 에픽하이의 4집 [Remapping the Human Soul] 역시 2CD였으며 모든 연말 앨범 대상을 휩쓸었던 앨범이기도 하다. 4집 이후 또 한번 질과 양 모든 면을 충족하는 이들의 6집 앨범 [e]! 에픽하이가 꾸준히 팬들의 아낌없는 지원과 사랑을 받는 이유는 역시 그들이 쏟아 붓는 엄청난 노력이 보여지기 때문이 아닐까?

 

에픽하이와 맵더소울 식구가 전곡을 직접 프로듀싱한 [e] 앨범은 힙합을 뿌리에 두고 모든 장르를 넘나든다. 올드스쿨 힙합, 일렉트로 힙합, 클래식, 트랜스, 드럼앤베이스, 보사노바, 심지어 트로트까지 하나의 색깔로 흡수하는 에픽하이의 음악세계는 예전 그 어떤 앨범보다도 [e]에서 확실한 두각을 보인다. “양으로 승부할 생각은 전혀 없어요. 그저 오랫동안 단련시킨 우리의 역량을 보여주기엔 CD 한 장이 부족하다고 생각했죠”라고 이들은 말한다. 늘 팬들에게 더 크고 더 많은 걸 선물하려고 하는 이들의 놀라운 정성이 돋보인다.

 

국내 최초 미니 북!

일전에 에픽하이의 멤버 타블로가 집필한 ‘당신의 조각들’이 20만부 이상 판매되며 내용에 있어서도 많은 사람들에게 자극과 감동을 주어 큰 화제가 되었다. 이번 정규 6집 앨범에 포함된 미니 북의 일부분은 인터뷰 형식으로 짜여 있으며, 여태까지는 그 어디에서도 접할 수 없었던 멤버들의 인간적인 고민, 추억 그리고 경험담이 고스란히 담겨 있다. 모든 연령층이 읽고 공감할 수 있는 이야기들, 청소년들에게는 희망과 용기를 줄 수 있는 이야기들이 담겨 있다. 인터뷰 이외에도 읽고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아이템들이 포함되어 있다.

 

발매기념 콘서트, [e] Parade!

9월 19일에는 서울 잠실 올림픽홀에서 6집 정규 앨범 발매 기념 콘서트가 개최될 예정이다.

 

곡 소개

Oceans. Sand. Trees.

새벽을 그리는 연주곡. 사랑을 알게 된 날의 잠재울 수 없는 설렘.

 

Slow Motion

생의 마지막 순간, 모든 것이 잠시 속도를 잃게 되고 선명해진다. 성급한 발걸음으로 스쳐 지나가기만 하던 세상의 아름다움들을 마침내 발견하지만, 이미 너무 늦어버린 뒤.

 

선물

'선물'은 의미를 입었다 벗는 존재. 과거의 '구명밧줄'이 현재의 '올가미'가 되어버린 이별 이야기.

 

No More Christmas

크리스마스 트리를 아무리 빛으로 치장해도, 죽은 나무는 죽은 나무. 크리스마스라서 더 고독한, 미소를 잃은 남자의 이야기다.

 

Maze

인생이라는 미로, 온통 벽이다. 하지만 'a maze (미로)'와 'amaze (놀라움)'는 한 간격 차이. 현재 미국 최고의 배틀 랩퍼로 급부상하고 있는 Dumbfoundead의 참여가 돋보인다.

 

통기타 (Skit)

에픽하이의 작업 현장, 작업 방식. 즉흥적으로 시작된 장난이 커지고 번져 음악이 되는 경우를 보여준다.

 

트로트

트로트만큼 솔직한 음악이 또 있을까? 다른 장르가 사람들의 눈물을 훔친다면 트로트는 펑펑 울린다. 트로트라는 장르에게 바치는 곡.

 

Emologue

'감성'에 관한 짧은 시 (spoken word).

 

Excuses

음악과 예술이 세상을 바꿀 수 있었던 ‘그때’와 너무 멀어진 '지금'을 얘기하려 한다.

 

Moonwalker

故마이클 잭슨은 세상을 춤추게 했고 꿈꾸게 했지만, 어쩌면 그리 했기에 세상 그 누구보다도 고독했다. '꿈'을 쫓는 모든 이에게 바치는 노래.

 

Breathe

힘들어 하는 학생들의 어깨에 손을 얹어주는 의미있는 노래로 만들어진 트랙.

 

Happy Birthday to Me

세월이 지날수록 생일이 기다려지지 않는 사람들을 위한 노래.

 

Heaven

사랑하는 사람에게 선물하는 노래. "지옥 같은 세상 속, 나의 천국은 당신입니다."

 

 

Owls. Shadows. Tears.

어두운 '밤'을 그리는 연주곡.

 

Slow [e] Motion

Planet Shiver의 Philtre가 리믹스한 ‘Slow Motion’.

 

Orchestras. Spotlights. Turntables.

찢어지는 현악기 소리, 808 드럼 세트, 턴테이블. 무대를 앞두고 긴장하는 emcee를 그린다.

 

Still Here

[e] 앨범의 출사표 개념의 곡. 못된 가사가 돋보인다.

 

Sensitive Thug (Skit)

장난처럼 녹음한 프리스타일. 강하게 어필하지만 알고 보면 심장이 솜털 같은 갱스터 랩퍼들을 풍자한다.

 

따라해 (Wannabe)
*타이틀곡

유행, 트렌드, 대세, 핫, 쿨... 모두 '앞서감'을 상징하는 단어들로 쓰여지는데, 이런 키워드들이 오히려 세상을 '유니폼'화시키는 건 아닐까? 서로가 서로를 따라하고, 더 잘 따라하는 사람이 앞서가는 대중문화 속에서 '나'를 기준으로 삼자는 메시지를 담고 있다. 에픽하이 역시 트렌드를 쫓는 사람들이고, 멋있는 게 있으면 따라하기에, 에픽하이 자신들에게도 하는 소리다. 아이러니하게도 가장 트렌디한 음악으로.

 

Rocksteady

8년 전 에픽하이를 결성할 때 2MC, 1DJ 포맷을 고집했던 이유는 미국의 전설적인 힙합그룹 Dilated Peoples를 롤모델로 삼아서였다. 8년이 지난 지금, 에픽하이의 앨범에 Rakaa가 랩을 하고 있다. DJ Babu가 녹음을 받아주고 있고.

 

Madonna

'끌림'은 독과 병, 두렵지만 달콤한 love. '마돈나'라는 단어가 지닌 의미는 너무나도 다양하고 역설적이기에, 하지만 자석처럼 끌리는 매력을 갖고 있기에, 어쩌면 '사랑'과 동일할 수도 있다고 생각해서 만든 곡이다.

 

말로맨

말 많은 사람들, 정확히 말하자면 쓸데없이 말 많은 사람들. 여기 저기 끼어드는, 모든 학문의 박사인, 뒷담화가 생활인 인간들에게 ‘shut up!’을 날리는 곡.

 

Shopaholic

사람도 '브랜드'가 되려고 노력하는 시대. '브랜드'에 지나치게 얽매여 결국 무너지는 한 여자의 이야기를 노래로 풀어봤다.

 

Supreme 100

끊기지 않는 100마디 랩을 타블로가 시도했다.

 

High Technology

기계로 싸우고, 기계로 사랑하고, 기계로 노래하는 '미래 사회', 바로 지금이다. 이런 현실을 비꼬는 곡.

 

Rocksteady (Korean Version)

'Rocksteady'의 한국어 버전.

 

High Skool Dropout (반항하지 마)

광고음악으로도 쓰여지고 있는 곡의 원본. '낭만'을 상징하는 학생과 '절망'을 상징하는 선생님, 이 둘 사이의 투쟁을 그리는 일종의 잔혹동화.

 

[魂 : Map the Soul] 북앨범에 수록하지 못했던 미발표곡. 불특정 다수를 마구 흉보는 노래. 이유 없는 비난과 비판, 모르는 사람에 대한 뒷담화… 다들 하길래 에픽하이도 이 트랙을 통해서 한번 해봤다고 한다.

 

Lesson 4 (Tablo's Word)

타블로의 솔로 곡. '자본'에 대한 그의 이런 저런 생각들.

 

Organs. Screams. Televisions.

'혼란'을 그리는 연주곡.



출처 : 맵더소울 홈페이지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poise
이전버튼 1 2 3 4 5 이전버튼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