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랜만에 이 이야기 저 이야기 모아모아 글을 올려봅니다.
참말로 오랜만이네요.
이웃분들도 이제는 이 블로그를 다 잊으셨을법한 정도의 시간 간격ㅋㅋ




1. 투컷

투컷느님이 제대하셨습니다!
전역하는 곳 가까이에 사는 언니는 직접 현장에 다녀왔다고 합니다.
요렇게 케이크도 준비해서.
"현실입갤"이라는 문구가 센스 있죠? ㅋㅋ
투컷도 어깨 으쓱으쓱했을 듯 합니다!
"나도 팬들이 제대할 때 찾아오는 연예인이야."이럼서.ㅋㅋ
하지만 수줍은 투컷 제대 당일 찾아온 팬들에게
"와준 거 진짜 진짜 고마운데, 내가 뭘 어떻게 해줘야 하는 거니?"라고 말했다고 하십니다.
기사 사진이 많이 떴는데 특유의 푸헿헿헿하는 웃는 표정은 여전하더라구요. ^^


요즘은 사모님이랑 아주 깨볶는 고소한 냄새가 트위터에서 솔솔 풍겨요..
강아지랑 배우자분의 투 샷을 찍어놓고 "둘다 내꺼" 요런 글도 올리시면서 '일반인'의 소소한 즐거움을 만끽하고 계시는 듯 합니다.
요 사진을 보고 투컷보다 부인이 더 연예인같이 생겼다며 투컷을 음해한 세력이 있었으나..ㅋㅋ
(에픽하이 뒤에서 접시 닦는 애 -> 부인 가방 들어주는 애 ㅠ)
우리는 꿋꿋하다잉~
이쁜 사랑하십쇼. ㅠ




투컷 배우자분은 얼마전에 트위터 계정이 해킹 당했는지 이상한 광고글이 올라왔었어요.  쪽지도. ㅠ
올라오는 글 잘 보고 있었는데 그 일로 계정 없애시지는 않으면 좋겠네요.
커플 염장이 좀 배가 아프긴 하지만 요새는 멤버들 소식 들을 일도 없다보니...


2. 미쓰라

<군대가더니 날렵해진 턱선>이라는 제목의 기사에 나온 미쓰라 사진.
모자랑 선글라스 땜에 더욱 더 못 알아볼 뻔 했어요.ㅎ
지인의 지인의 지인이(그러니까 모르는 사람이;;)  한 결혼식에 참석한 미쓰라를 사진으로 찍어 보내줬었는데 무척 날렵해진 모습이었다고.
심지어는 그 결혼식에 참석한 많은 분들이 같이 온 탤런트 김지석보다도 잘 생겼다는 말들을 했다고 합니다. (진짜요...)
아직도 군 생활 1년 가까이 남았던데 모쪼록 잘 지내시길.ㅠ




3. 타블로

우리의 타블로.
트위터에서 사라진지 오래 되었으나
7월 22일에 한 힙합 가수가 앨범을 냈다는 소식을 딱 한 번 RT한 적이 있었더랬죠.
하지만 그후로 다른 언급은 전혀 없네요.
비공계 계정 같은 걸로 트위터를 할지도 모르지만...
궁금하지만  왠지 지금은 그를 안 찾는 게 예의일 거 같아서 그냥 있습니다.

8월 16일 즈음에는 제주도에서 타블로 강혜정 부부를 만났다며 어떤 팬 분이 인증사진을 올리기도 해서
기사사진에서 얼굴 본 것이 전부네요.
좀 수척해보이긴 하지만 그래도 이제는 조금 기운을 차린 거 같아서 다행이에요.
아마 강혜정 씨 드라마가 끝나고 해서 휴가로 가신 놀러 가셨다는 거 같죠?
두분 아이는 잘 크고 있는지 무척 궁금해요.
아직 미쓰라 전역이 많이 남긴 했지만....ㅠ
음악활동 빨리 재개해줬으면 좋겠다는 바람입니다. ㅠ






+
(더하기)

넬 김종완 씨도 제대한 것 같더라구요.
트위터에 간간히 소식이 올라옵니다. ^^
동해 여행 갔다는 이야기도 있었고~
아마 새 음반 준비 중인 거겠죠?
에픽하이도, 넬도 얼른 보고 싶네요. ㅠ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주절주절' 카테고리의 다른 글

에픽하이 7집, 99를 듣고 짧게 쓰는 글  (0) 2012.10.24
I'm back  (0) 2012.10.10
에픽하이 근황  (0) 2011.08.30
문득  (8) 2011.02.22
당신들은 그에게 왜 그랬나요?  (4) 2010.10.11
아...바쁘다.ㅠ  (1) 2010.09.13
Posted by poise


생각없이 보아 음반 듣고 있다가 문득 발견.

좋다.ㅠ

오랜만에 완자 목소리.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치유받는 느낌. ㅠㅠㅠㅠ



+

가사

한별(Implode) - BoA

돌이킬 수 없는 시간들
무너져 내리는 감정들
붙잡아도 손틈 사이로 흩어져
하염없이 흘러내리는
눈물 때문에 자꾸 나는
시선 둘 곳 찾아 헤메이고 있어
나를 떠나지마 그 말 한마디가
그때는 왜 그렇게도 힘들었는지
내 곁에 머물러줘 그 말 한마디가
그때는 왜 그렇게도 힘들었을까

빈틈없이 나를 채우는
부서져 내리는 기억들
비워내려 애를 써도 소용없고
모질게 나를 꼭 붙잡는
그리움들이 자꾸 나를
머물지도 돌아서지도 못 하게해
나를 떠나지마 그말 한마디가
그대는왜 그렇게도 힘들었는지
내곁에 머물러죠 그말 한마니가
그대는 왜 그러게도 힘들었을까
안녕이란 그 말 흔해빠진 그 말
그 말 한마디에 많고 많았던
웃음과 눈물을 묻고
거짓말처럼 그 어떤 일도
없었다는 듯 살아질 수 있을까
나를 떠나지마 그말 한마디가
그대는왜 그렇게도 힘들었는지
내곁에 머물러죠 그말 한마니가
그대는 왜 그러게도 힘들었을까
그렇게 떠난 너를
자꾸 떠올리게 돼 나는
붙잡아도 손틈 사이로 흩어져
아직도 그대론데 나는
기다리고 있는데 너를
텅빈 안부 조차 없는 그댄 어디에
그렇게 떠난 너를
자꾸 떠올리게 돼 나는
붙잡아도 손틈 사이로 흩어져
아직도 그대론데 나는
기다리고 있는데 너를
텅빈 안부 조차 없는 그댄 어디에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poise
TAG 김종완,
2010.02.01 15:31

출처 : 넬동 cheshire님



블로의 보컬 굴욕.ㅋㅋㅋ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poise



출처 : 넬동 현이*님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poise
2010.02.01 14:57


※ 아이돌만 서열이 있냐. 우리도 질 수 없다며 넬동 이지치키요시님이 만드신 넬 서열정리입니다. ㅎㅎㅎ


출처 : 넬동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 Nell' 카테고리의 다른 글

피쳐링의 진실  (0) 2010.02.01
넬의 좋은 예 vs 나쁜 예  (2) 2010.02.01
넬 서열정리  (2) 2010.02.01
넬 종완의 글  (0) 2009.12.16
넬 김종완, 이승환 20주년 기념앨범 [환타스틱 프렌즈] 참여  (0) 2009.10.20
오랜만에 불켜진 only nell  (4) 2009.09.30
Posted by poise
2009.12.16 18:43




-_ㅠ

빽가님의 쾌차를 빕니다.

맵더소울가니 블로도 비슷한 글을...

셋이 워낙 절친이니까요. ㅠㅠ

얼른 건강해지셨으면 좋겠어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poise


유희열, 타이거JK, 김종완(넬), MC스나이퍼, 아웃사이더, 알렉스, 호란, 윤도현, 이하늘, 윤건, 윈디시티, 조권(2AM) 등 세대를 아우르는 국내 최고 뮤지션들이 뭉친‘역대 최강’ 앨범! <- 이라고 소개되어있음



조권 씨랑 웨일 양이 출연하는 덩크슛 뮤비 재밌던데...이게 앨범이었군요. 오늘 yes24 들어갔다가 뒤늦게 봤다. 아직 출시되지 않은 앨범이긴 하지만!



 종완씨와 혈님이 함께 부른 노래라니 상상이 안 되는데...좋을 거 같아요. +ㅁ+ 아이돌이라 주장하는 혈님의 매력이야, 물론 외모겠고(ㅋㅋㅋㅋㅋㅋㅋ) 완님은 왠지 모르게 매력남. 까칠한 주제에 다정한 게 맘에 들어. 의도치않게 훈련소 사진을 보고 폭소하긴 했지만.... 그래도 사랑이 어떻게 변하니. ㅎㅎ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poise

출처 : 넬동


럴수럴수 이럴수가!!
무려 김종완이 글을 남겼다.
이럴수가!!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그것도 바로 몇 분 전에!!

요새 넬동 잘 안들어가다가
오늘 여러번 들락거렸는데
이런 복된 일이 있으려구.ㅎㅎ

좋쿠나~~
무척이나 쑥쓰러워하는 문체.ㅋㅋ
악마 종완이 착해졌다.ㅋㅋ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poise
2009.06.18 15:32



언제 들어도 절절한 이 가사....ㅠ


넬이 보고 싶다.
넬의 라이브를 듣고 싶다.
군대 갔다가 언제 돌아오는 거야.ㅠㅠㅠ




나란 인간은 조금만 경계를 늦추면
이렇게 금새 우울해지고 만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 Nell'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랜만에 불켜진 only nell  (4) 2009.09.30
한희정 씨 공연 후기 중에서 넬 김종완 이야기  (0) 2009.06.22
Good Night - Nell  (8) 2009.06.18
김종완을 팝니다  (2) 2009.01.11
힐링의 응용  (2) 2009.01.07
넬이라고 왜 말을 못해!!!!!!  (0) 2009.01.07
Posted by poise
1. 안녕

2. 봄, 여름 그 사이 (박지윤 작사/작곡)

3. 바래진 기억에 (디어클라우드 용린 작사/작곡)

4. 4월16일 (넬 김종완 작사/작곡)

5. 그대는 나무같아 (박지윤 작사/작곡)

6. 잠꼬대 (타블로 작사/박아셀 작곡)

7. 봄 눈 (루시드폴 작사/작곡)

8. 돌아오면돼 (박지윤 작사/배진렬 작곡)

9. 괜찮아요 (박지윤 작사/작곡)



내일 발매(4/23)라고 합니다.

박지윤 씨도 전부터 좋아해서 앨범도 몇 장 샀었는데

정말 오랜만이네요.

비록 포토에세이집의 슬픔과잉에 좀 질린다싶기도 했지만

그래도 한번 준 애정은 흔적이 남으니까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poise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