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략)

아, 막바지쯤 갑자기 밴드 맴버들이 우르르~ 나가시고 스탭분이 옆에있던 키보드에 마이크를 셋팅하시는데옆에서 희정님이

 "어라? 왜 다들 나갈까??ㅎㅎㅎ" "어라? 왜 마이크를 세팅할까???ㅎㅎㅎㅎㅎ" 이러셔서

 순간 웅성웅성. 설마 완님이?!?!?!?
이러는데 일순 희정님
"김종완씨 얘기는 꺼내지도 마세요.ㅠ"

 하시는 순간, 네스티요나의 요나님 등장!

 

요나: 김종완씨가 아니라서 실망하셨죠?
         음, 김종완은. 나빠요.
         노래를 안 친한데 불러서 그런거 아냐.

 

희정: 사실, 종완씨랑 제가 많이 친하지가 않아요.
         종완씨가, 원래 친해져야 피쳐링을 해주신다는데.
         멜로디로 남아 녹음하기 전에 자주 만나서 술도 마시고..차도 마시고.. 자주 얘기하고.
         그래서 이제 딱 녹음을 했는데 피쳐링 끝나고 지금까지 연락이 한번도 없어요!
         전 공연때 문자 보낸것도 씹고...
         그래서 멜로디로 남아도 요나와 듀엣을.
         요나가 이 노래 듣고 많이 슬펐나봐요.

 

요나: 처음에 연습을 하려고 노래를 딱 들었는데 노래가......너무 징-그러운거에요. (일동 꺄르르)
         징그럽잖아요. 종완씨도 이 노래 징그러워서 안 부르러 오는거야.
         그래도 듀엣을 해야되니까 연습을 하는데
         나중에 딱 하는데 막 갑자기 눈물이 왈칵 나는거에요.
         나도 이런거 남자랑 딱 부르고 싶은데. 왜 징그럽게 여자끼리... 이러면서 (박장대소)

 

희정: 그래서, 오늘도 부르는데 울진 않을까.
         뭐, 중간에 울지는 않겠지

  하고 My favorite things 듀엣 후 멜로디로 남아 .

 

  

말은 즐겁게들 하시는데 아니 완님 왜 여신님을 노하게 하셔서?!?!?!
Devil과 Goddess는 천적이라 그러신건가요@@뱅글뱅글
 

아, 몰랐는데 희정님과 요나님이 베스트프렌드라네요.
서로 꺄르르-하고 웃으며 수다떨던 모습 보기 좋았어요~

완님, 담에 여신님 뵙게되면 잘 해드려요!

 

넬동 츠가님이 쓰신
한희정 씨 공연 후기 중에서.ㅎㅎㅎ
완자 소식이 괜시리 반가웠던.ㅠ


아, 종완 씨가 한희정 씨 이번에 나온 EP '끈'에서
'멜로디가 남아'라는 곡에 피쳐링을 했다는.^^

........군대를 빨리 가든지............언제 다시 나오는 게냐.ㅠㅠㅠㅠㅠ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poise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