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주소 : http://www.hiphopplaya.com/magazine/article/view.html?category=8&category2=&page=1&sort=&num=4034&keyfield=&key=






밥 로스 아저씨를 보고 꼭 해보고 싶었다는 그 말

"참, 쉽죠?"

ㅋㅋㅋㅋ



그나저나 투컷 씨를 이렇게 단독샷으로 25분 보는 건

데뷔 이후 처음이 아닌가 싶네요.;;;;;

힙플 만세.ㅎㅎ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poise
출처 - http://www.hiphopplaya.com/video/view.html?num=2146&category=8&sort=update&page=1&key=






힙합 플레이야에 overclass님이 올려주신 영상입니다.
얀키 씨와 함께하는 The Future 라이브에요!! ^-^
공연장에서 직접 디카로 찍은 영상인 것 같아요.
많이 흔들리긴 하지만,
못 간 사람들에겐 이게 어딥니까.ㅠ


신고
Posted by poise
힙합씬의 길은 많기에
길을 달리해 말을 달리네
마른 갈기에 땀이 날리게
시를 바침에 나를 살리네
서로가 서로에게 남인 채
형제를 외쳐대며 창이 된
날이 선 맘의 이를 갈기에,
`one love`이란 그늘에 긴 밤이 돼
같이 같은 펜에 각기 다른
세계관이 만든 책의 값이 다른
체계 감이 다른 셋의 갓이 바른
생애 가치 마른 샘에 괄시라는

패배감을 안고 바라봐 게시판 속에 장수한 십장생
나를 까고 말한 자 내 심판속에 잠수 탈 심장, 폐
텁텁한 군용 디스로 근 4년의 향을 피운 추모 diss 곡 <-센스가 돋보이심..ㅋㅋ
나를 걱정하기 보다는
검게 탄 속의 숯을 지우고
굳이 원한다면 군용 디스,
no
이유 보태 일반 디스로
입이라도 뗐으면 한다면 실력 and 노력을 해,
디스 `플러스`로.



==========================================================================

5집에서 낙화다음으로 마음에 드는 곡 The Future.
쏟아지는 비트와 랩핑이 맘에 꼭 들어요.

하지만 아무리 들어도 입에 '스키니진처럼 딱 달라붙'지 않는 구절이 있으니...
바로 밑줄 친 저 부분...ㅠ
(단순히 내 기억력의 탓인지..ㅠ)


정말 미칠 듯 헷갈리는 미쓰라님의 파트....
그래도 The Future 사..사..사...좋아합니다 ♥



미쓰라 진의 가사에 대한 타블로씨의 반응은?

"오~ 라임과 플로우가 쩌는데요?
역시 랩. 풔."



ㅋㅋㅋ
사실은 꿈꾸는 라디오에서
상품소개 랩으로 한 다음에
청취자가 보낸 문자 읽으신 거지만
내 맘대로 갖다붙이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위화감이 전혀없는 쓰라씨...
이 사진도 역시 공식 카페에서 퍼왔습니다요~(아디오님 감사..ㅋ)

랩...하면 된다고 하네요.ㅋㅋ


"네...알.겠.습니다"
(라됴에서 블로씨가 자주 써먹는 대사)

신고
Posted by poise
이전버튼 1 이전버튼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