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주소 : http://www.hiphopplaya.com/magazine/article/view.html?category=8&category2=&page=1&sort=&num=4034&keyfield=&key=






밥 로스 아저씨를 보고 꼭 해보고 싶었다는 그 말

"참, 쉽죠?"

ㅋㅋㅋㅋ



그나저나 투컷 씨를 이렇게 단독샷으로 25분 보는 건

데뷔 이후 처음이 아닌가 싶네요.;;;;;

힙플 만세.ㅎㅎ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poise
출처 - http://www.hiphopplaya.com/video/view.html?num=2146&category=8&sort=update&page=1&key=






힙합 플레이야에 overclass님이 올려주신 영상입니다.
얀키 씨와 함께하는 The Future 라이브에요!! ^-^
공연장에서 직접 디카로 찍은 영상인 것 같아요.
많이 흔들리긴 하지만,
못 간 사람들에겐 이게 어딥니까.ㅠ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poise
힙합씬의 길은 많기에
길을 달리해 말을 달리네
마른 갈기에 땀이 날리게
시를 바침에 나를 살리네
서로가 서로에게 남인 채
형제를 외쳐대며 창이 된
날이 선 맘의 이를 갈기에,
`one love`이란 그늘에 긴 밤이 돼
같이 같은 펜에 각기 다른
세계관이 만든 책의 값이 다른
체계 감이 다른 셋의 갓이 바른
생애 가치 마른 샘에 괄시라는

패배감을 안고 바라봐 게시판 속에 장수한 십장생
나를 까고 말한 자 내 심판속에 잠수 탈 심장, 폐
텁텁한 군용 디스로 근 4년의 향을 피운 추모 diss 곡 <-센스가 돋보이심..ㅋㅋ
나를 걱정하기 보다는
검게 탄 속의 숯을 지우고
굳이 원한다면 군용 디스,
no
이유 보태 일반 디스로
입이라도 뗐으면 한다면 실력 and 노력을 해,
디스 `플러스`로.



==========================================================================

5집에서 낙화다음으로 마음에 드는 곡 The Future.
쏟아지는 비트와 랩핑이 맘에 꼭 들어요.

하지만 아무리 들어도 입에 '스키니진처럼 딱 달라붙'지 않는 구절이 있으니...
바로 밑줄 친 저 부분...ㅠ
(단순히 내 기억력의 탓인지..ㅠ)


정말 미칠 듯 헷갈리는 미쓰라님의 파트....
그래도 The Future 사..사..사...좋아합니다 ♥



미쓰라 진의 가사에 대한 타블로씨의 반응은?

"오~ 라임과 플로우가 쩌는데요?
역시 랩. 풔."



ㅋㅋㅋ
사실은 꿈꾸는 라디오에서
상품소개 랩으로 한 다음에
청취자가 보낸 문자 읽으신 거지만
내 맘대로 갖다붙이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위화감이 전혀없는 쓰라씨...
이 사진도 역시 공식 카페에서 퍼왔습니다요~(아디오님 감사..ㅋ)

랩...하면 된다고 하네요.ㅋㅋ


"네...알.겠.습니다"
(라됴에서 블로씨가 자주 써먹는 대사)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poise
이전버튼 1 이전버튼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