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억을 못믿어서 기록하는 게 버릇입니다. 이번에도 마찬가지구요. 뭐든 적어두어야 나중에 찾기가 편하다는 생각 때문에, 라디오데이즈 선곡표를 뒤져서 제가 맘에 들었던 곡들을 한 번 모아봤습니다. 전부다 찾진 않았구요. 6월 말~ 8월 현재까지 올라온 곡들 중에서만 골라봤습니다. 라디오데이즈에 틀어준 곡중에 좋은 곡들이 정말 많더군요. 언젠가 시간이 되면 저 가수들 각각의 앨범을 들어보았으면 좋겠네요. (엄청난 시간과 노력이 필요할 것 같지만요;) 여러분도 좋은 노래 만나시길.^-^





pop



(우울한)

Across The Universe - Fiona Apple

Blue Blue Heart - Bic Runga

One In A Million - Bosson

Universal Traveler - Air

Bitter Sweet Symphony - Verve

Sewn - The Feeling

Silly Lily, Funny Bunny - Maximilian Hecker

Perfect World - Arco

New world - Bjork

Little By Little - Oasis

Littlest Things - Lily Allen

Traveling Boy - Art Garfunkel

Still With You - Eric Benet

Moon Blue - Stevie Wonder

Edge Of The Ocean - Ivy

Boom Boom Ba - Metisse

Something About US - Daft Punk

High - James Blunt

The Scientist - Coldpaly

Go - Hanson

Big Girls Don't Cry - Fergie

Wake Me Up When September Ends - Green Day

Kissing You - Des'ree

Memories - Waldeck (약간 재즈 느낌)

You Don't Miss Your Water - Craig David

Don't Know Why - Norah Jones

9 Crimes - Damien Rice

Don't Speak - No Doubt

Don't Think I'm Not - Kandi

Only God Knows Why - Kid Rock

Single - Everything But The Girl

Incomplete - Sisqo

Thinking Of You - ATC

I Don't Want To See You Cry - Silje Negaard 

Another Sad Song - 'Bandit ' OST중 

The Winner Takes It All - 'Mamma Mia' OST중

Ordinary Miracle  - Sarah Mclachlan
 
Cayman Islands - Kings Of Convenience

It's amazing - Jem

Complecated Melody - India Arie



(다소 신나는)



Basket Case - Greenday (많이 들어본 신나는 노래)

No Scrubs - TLC

Make A Wish - Ellegarden

Coffee and TV - Blur

Next To You - Jordin Sparks

I'm Yours - Jason Mraz

I Kissed A Girl - Katy Perry

Sing - Mocca

The Road To Mandalay - Robbie Williams

Saudade - Free Tempo

Mouthwash  - Kate Nash

Cosmic Girl - Jamiroquai

Sweet And Low - Augustana

Blue Monday - New Order (전자음과 빠른 비트)

Faint - Linkin Park

Hammerhead - Offspring

Walking Down The Street - The Real Group

Mamma Mia - ABBA

Heartbreaker - Will.I.Am

Moving Mountains - Usher

Stamp Your Feet - Donna Summer

Give It 2 Me - Madonna

I Can Hear The Bells - 'Hairspray' OST중 

Love Song - Sara Bareilles
 



(컨츄리)

Solitaire - Sheryl Crow (컨츄리풍의 통기타소리)

Why Can't I - Liz Phair

New Shoes - Paolo Nutini





가요

7월의 이파네마소녀 - 캐스커 (이건 원래 알던 노래지만)

sad thing - 어른아이

정전기 - 캐스커

골든 글로브 - 마이앤트메리

눈 녹듯 - 패닉

Onetime Bestseller - 넬

Down - 넬

잠이 늘었어 - 조규찬

날개 - 못

반딧불 - 자우림

몽환의 숲 - 키네틱 플로우

그림자놀이(feat.바비킴) - 김진표

비오는 아침 - 재주소년

만화가의 사려깊은 고양이 - W

기다리다 - 패닉

Nostalgia - Brown Classic (요조&에릭)

Love is Understanding(feat.임정희) - 윈디시티

오늘부터 장마 - 전자양

앵콜요청금지 - 브로콜리 너마저

괜찮아 - 더 필름

그런 너, 그런 나 - 하림

물이 되는 꿈 - 루시드폴

나의 외로움이 널 부를 때 - 장필순

잘 해주지 말걸 그랬어 - 김연우

시시콜콜한 이야기 - 이소라

Good Bye Sadness, Hello Happiness - T

위로 - 김사랑

푸른 날 - 옥수사진관

Lucky Man - Mocca


(다소 신나는)

Lemon (feat. 민경나) - W

해안도로 - 페퍼톤스

새로운 세계 - 재주소년

이 정도 - 양양

지구를 지키지 말거라 - 눈뜨고코베인

Miss Chocolate - Julia Hart

친구 - 레이지본

미미는 외로워 - 그린티

Let Me Go Away  - 아톰북
Posted by poise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08.08.20 01:10

    정리쟁이..ㅎㅎ



아이돌 가수 취급을 받거나, "일본에서만 활동하는 가수" 취급을 받아서
사람들이 싫어할 때도 저는 보아팬이었어요.
어린 나이에 고독과 싸우면서 꿈을 잃지 않는 모습에 항상 눈길이 갔거든요.
CD도 항상 구매하던 열혈팬이었답니다. ^^

특히 보아의 일본 곡들을 좋아하는데,
(한국어로 번안한 앨범도 나왔지만 역시 원래 버전이 맘에 들어요.)
그 중에서도 제일 좋았던 것이 이 곡이었어요.
가사가 참 아름답다고 생각했거든요.
가사도 한참 외우고 다녔어요.

보아가 직접 작사한 줄은 몰랐네요.
그것도 14살 때에. (아마 만 나이겠죠. 일본방송이니까)
늘 듣고 다녔지만
라이브하는 것은 처음 봤는데,
마음이 아프네요. ;ㅁ;


그나저나, 올해는 한국에 와주려는지...
(내년에 온다는 소리도 있고.ㅠ)










「Moon & Sunrise」


靑い空はいつも同じで 孤獨な不思議さね
(아오이 소라와 이츠모 오나지데 코도쿠나 후시기사네)
푸른 하늘은 언제나 같아서, 알 수 없이 고독해요
悲しみも寂しさも全て 隱しているみたい
(카나시미모 사비시사모 스베테 카쿠시테 이루 미타이)
슬픔도 쓸쓸함도 모두 숨기고 있는 것 같아요…

すれ違う度にそういつか こんな私もまた
(스레치가우 타비니 소- 이츠카 콘나 와타시모 마타)
사람들과 스쳐지나갈 때마다 그래요, 언젠가 이런 나도 또
一つの思い出を心に刻みこんだみたい
(히토츠노 오모이데오 코코로니 키자미콘다 미타이)
하나의 추억을 마음에 새긴 것 같아요…

やさしい笑顔 笑いあうあの二人の幸せにももう最後の日が消える頃
(야사시- 에가오 와라이아우 아노 후타리노 시아와세니모 모- 사이고노 히가 키에루 고로)
다정한 웃는 얼굴, 서로 웃는 우리 둘의 행복에도 이제 마지막 날이 사라질 무렵

風がふいて街は今日も人竝みにあふれる
(카제가 후이테 마치와 쿄-모 히토나미니 아후레루)
바람이 불고 거리는 오늘도 사람들도 넘쳐나요
君の聲が少し離れてゆく
(키미노 코에가 스코시 하나레테 유쿠)
그대의 목소리가 조금씩 멀어져 가요…
空は高く君の心みたいに遠くて淚たけが私の側にいる
(소라와 타카쿠 키미노 코코로미타이니 토-쿠테 나미다타케가 와타시노 소바니 이루)
하늘은 높이 그대의 마음처럼 멀어요… 눈물만이 내 곁에 있어요
そう忘れないよ、君を…
(소- 와스레나이요 키미오)
그래요, 잊지 않아요, 그대를…

白い雲はいつも氣まぐれ 時代と君のよう
(시로이 쿠모와 이츠모 키마구레 지다이토 키미노요-)
하얀 구름은 언제나 변덕스러워서 이 시대와 그대와 같아요
喜びも溫もりもいつか形を變えてゆく
(요로코비모 누쿠모리모 이츠카 카타치오 카에테 유쿠)
기쁨도 따스함도 언젠가 모양을 달리해 가죠…

あの頃見てた映畵さえもリバイバルに變わり
(아노고로 미테타 에-가사에모 리바이바루니 카와리)
그 시절 봤었던 영화조차도 리바이벌 되어
幼かった少年たちの今はもう分からない
(오사나캇타 쇼-넨타치노 이마와 모- 와카라나이)
어렸던 소년들의 현재는 이제 알 수 없어요…

人はいくつの思い出を作るのだろう
(히토와 이쿠츠노 오모이데오 츠쿠루노다로-)
사람들은 몇 개의 추억을 만드나요?
でも言える 君と會えてよかった本當
(데모 이에루 키미토 아에테 요캇타 혼토-)
하지만 말할 수 있어요… 그대와 만나서 좋았어요, 정말로…

月が照らす 夜が明ける 太陽が輝く
(츠키가 테라스 요루가 아케루 타이요-가 카가야쿠)
달이 비추고, 낡이 밝고, 태양이 빛나요
そんなふうに私忘れてゆく
(손나후-니 와타시 와스레테 유쿠)
그런 식으로 나는 잊어 가요
噓でもねえ 微笑むことは素敵なことね 
(우소데모네- 호호에무 코토와 스테키나 코토네)
거짓으로라도 미소짓는 건 멋진 일이죠
淚だけが素直に泣いている
(나미다다케가 스나오니 나이테 이루)
눈물만이 솔직하게 울고 있어요
また會えば笑えるように… 
(마타 아에바 와라에루요-니)
다시 만난다면 웃을 수 있도록…

風がふいて街は今日も人竝みにあふれる
(카제가 후이테 마치와 쿄-모 히토나미니 아후레루)
바람이 불고 거리는 오늘도 사람들도 넘쳐나요
君の聲が少し離れてゆく
(키미노 코에가 스코시 하나레테 유쿠)
그대의 목소리가 조금씩 멀어져 가요…
月が照らす 夜が明ける 太陽が輝く
(츠키가 테라스 요루가 아케루 타이요-가 카가야쿠)
달이 비추고, 낡이 밝고, 태양이 빛나요
そんなふうに私忘れてゆく
(손나후-니 와타시 와스레테 유쿠)
그런 식으로 나는 잊어 가요
噓でもねえ 微笑むことは素敵なことね 
(우소데모네- 호호에무 코토와 스테키나 코토네)
거짓으로라도 미소짓는 건 멋진 일이죠
淚だけが素直に泣いている
(나미다다케가 스나오니 나이테 이루)
눈물만이 솔직하게 울고 있어요
また會えば笑えるように… 
(마타 아에바 와라에루요-니)
다시 만난다면 웃을 수 있도록





영상출처 - 베스티즈
Posted by poise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08.08.08 00:51

    비밀댓글입니다

  2. 2008.08.08 01:32

    She has the talent! @everywhere,whenever
    I didn't know this song.


    I love this movie too!Boa seems happy!she is dct's big fan,she said
    http://jp.youtube.com/watch?v=DMUoHbQMWcA





Bill Evans Trio - Waltz For Debby (London, March 19, 1965)


오늘 새벽, 라디오에서 흘러나온 곡


Posted by poise

댓글을 달아 주세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Why does it always rain on me

Travis



I can't sleep tonight, everbody saying everything's alright
Still I can't close my eyes, I'm seeing a tunnel at the
end of all theselights

Sunny days, where have you gone?
I get the strangest feeling you belong
Why does it always rain on me?
Is it because I lied when I was seventeen?
Why does it always rain on me?
Even when the sun is shining, I can't avoid the lightning
I can't stand myself, I'm being held up by
invisible men
Still life on a shell when, I got my mind on something else

Sunny days, where have you gone?
I get the strangest feeling you belong
Why does it always rain on me?
Is it because I lied when I was seventeen?
Why does it always rain on me?
Even when the sun is shining, I can't avoid the lightning
Oh, where did the blue skies go?
And why is it raining so? It's so cold
I can't sleep tonight, everbody saying everything's alright
Still I can't close my eyes, I'm seeing a tunnel
at the
end of all theselights

Sunny days, where have you gone?
I get the strangest feeling you belong
Why does it always rain on me?
Is it because I lied when I was seventeen?
Why does it always rain on me?
Even when the sun is shining, I can't avoid the lightning
Oh, where did the blue skies go?
And why is it raining so? It's so cold
Why does it always rain on me...



==============================================================

"왜 내 위에는 항상 비가 내리는 걸까?
내가 17살 때 거짓말을 해서 그런걸까?" 라는 가사가 귀여워서 쿡 미소짓다가
어느새 슬퍼지는 노랫말.



아~ 팬이 될 것 같다.


Posted by poise

댓글을 달아 주세요




네번째로 눈에 띈 팀은 이 팀입니다.
(순서는 순위가 아닙니다)

Almost Made Ya (uNdead Remix) - 413 (feat. NHK)라고 올라온 것을 보니
413이 이름일까요?
동영상 올리신 분 성함은 김지훈 님이구요.

Ali And Gipp - Almost Made Ya 라는 곡을 좋아해서, 직접 편곡과 mix를 해봤다고 합니다.
곡 전체 가사를 쓰고,  영상 위에 따로 녹음한 음원을 씌웠다고 하네요.
목소리가 참 좋아요.
연습도 많이 한 것 같고요.
상당히 세련되게 나온 것 같지 않나요?
아마추어인데도.

http://www.mgoon.com/woolliment/view.jsp?vid=1549554
이 페이지로 들어가시면 추천하기 버튼을 누를 수 있어요.
리플도 직접 다실 수 있구요.



눈길가는 팀 1  http://poise.tistory.com/156

눈길가는 팀 2  http://poise.tistory.com/157

눈길가는 팀 3  http://poise.tistory.com/250





Posted by poise

댓글을 달아 주세요




울림 엔터테인먼트와 문군에서 진행하고 있는 UCC 오디션에 올라온 영상이에요.
세번째로 눈에 띈 분은 문범석 님입니다.
자작랩을 하시는데, 상당히 눈에 띄네요.
발음도 좋은 편이라, 가사 전달에 무리가 없고요.
라임, 플로우, 목소리의 개성 다 맘에 들어요.




이쪽은 CB MASS의 MR에 맞춰 프리스타일로 랩을 하는 영상인데요.
느낌 괜찮지 않나요?^^





http://www.mgoon.com/woolliment/view.jsp?vid=1550414

http://www.mgoon.com/woolliment/view.jsp?vid=1589725

이 페이지로 들어가시면 추천하기 버튼을 누를 수 있어요.
리플도 직접 다실 수 있구요.



눈길가는 팀 1    http://poise.tistory.com/156

눈길가는 팀 2    http://poise.tistory.com/157
 
눈길가는 팀 4    http://poise.tistory.com/251


Posted by poise

댓글을 달아 주세요

The feeling - Strange


Don’t you dig this life
They call the meek
You whose feet are on the ground
And if you get too high
What goes around comes around
And brings you down
제발 괴로워 하지마
사람들은 널 나약하다 비웃고
인생이 잘 풀려간다 해도
세상 돌아가는 것들이 결국
널 주저 앉게 만들곤 하지
 
 
‘Cause people gonna see you
How they wanna see you
People gonna rate you
People gonna hate you
People gonna shove you
People gonna love you
People gonna do whatever
Makes them feel they own you better
사람들은 그들의 잣대로
너를 보고, 평가하고, 미워하고,
널 몰아 부치고, 또 사랑할거야
사람들은 네가 그들의 마음대로 된다고
느낄 수 있는 일이라면 뭐든지 할거야
 
 
‘Cause everyone knows we’re strange
So why do you feel ashamed
 Baby
Everyone knows we’re different
So why do you feel ashamed
We love you all the same
우린 모두 다 이상해. 다들 그걸 알고 있어
그러니 부끄러워 할 필요 없어
우린 모두 서로 달라
그러니 부끄러워 할 필요 없어
우리 모두는 널 사랑해
그러니 제발 변하지 말아줘
 
 
That’s why
‘Cause if you feel it
And if you mean it
Don’t apologize
And you’ll be just fine
Cause all they ever need is what you’ll give them
Is what you’re given
They only put you down if you give them permission
네 생각이 그렇다면, 그대로 해
의지가 담겨있는 일이라면, 사과할 필요 없어
왜냐면 사람들이 필요로 하는 건
네가 주는 그 어떤 것들이거든
네가 빌미를 주지 않는 한
그들은 네게 함부로 대할 수 없어
 
 
‘Cause people gonna see you
How they wanna see you
People gonna rate you
People gonna hate you
People gonna shove you
People gonna love you
People gonna do whatever
Makes them feel they own you better
사람들은 그들의 잣대로
너를 보고, 평가하고, 미워하고,
널 몰아 부치고, 또 사랑할거야
사람들은 네가 그들의 마음대로 된다고
느낄 수 있는 일이라면 뭐든지 할거야
 
 
‘Cause everyone knows we’re strange
So why do you feel ashamed
 Baby
Everyone knows we’re different
So why do you feel ashamed
We love you all the same
We love you all the same
We love you all the same, yeah
우린 모두 다 이상해. 다들 그걸 알고 있어
그러니 부끄러워 할 필요 없어
우린 모두 서로 달라
그러니 부끄러워 할 필요 없어
우리 모두는 널 사랑해
그러니 제발 변하지 말아줘
우리 모두는 널 사랑해
그러니 제발 변하지 말아줘
우리 모두는 널 사랑해
그러니 제발 변하지 말아줘


==============================================

twelve stops and home(2006) 앨범에 들어있는 곡이라고 해요.
영국의 5인조 밴드인 The feeling.
검색하다 우연히 알게 됐는데, 노래도, 가사도 마음에 들어요.
음악을 올리는 건 저작권법에 걸리니까;;
검색하시면 다른 분 블로그에서 들으실 수 있을 거에요.
Posted by poise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08.07.15 19:19

    비밀댓글입니다

    • 2008.07.15 20:55 신고

      그래요?
      저는 슬픈 가사라고 생각했는데...
      리플보고 다시 읽어보기 밝은 느낌으로 해석할 수도 있겠네요.
      어쨌든, 오늘은 좋은 밴드를 하나 알았다는 것만으로 뿌듯.^^

이전버튼 1 2 3 4 이전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