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 : 맵더소울닷컴 타블로그
Posted by poise

댓글을 달아 주세요


타블로는 "라디오는 저에게 너무나 소중한 추억을 남겨주었다"면서 "학생의 마음으로 혼을 다해 공부한 후, 다시 꼭 여러분을 찾겠다"고 아쉬움을 감추지 못했다.


기사링크 : http://news.mk.co.kr/outside/view.php?year=2009&no=326586




1년 2개월만에 하차하네요.
정규앨범 준비와 해외 활동에 매진하겠다는데....
차라리 4월 개편 때 그만 뒀으면 나았겠다는 생각도 듭니다.ㅠ
명성도, 인기도 괜찮았을 때....


6월 13일이 꿈꾸라 막방이라고 하네요.
바빠서 꿈꾸라 못 들을 때마다 괜히 마음 한 켠에서 걸리고, 미안하고 그랬었는데
이제 그럴 일 없겠네요.
안녕, 꿈꾸라.ㅠㅠ
안녕, 나의 근성..ㅠㅠㅠㅠㅠ

Posted by poise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09.06.11 10:50

    아쉽네요. ㅇ.ㅇ;

    • 2009.06.11 23:09 신고

      그러게요.
      사실 개편후에 제가 취업하고 어쩌고 하면서
      (코너도 맘에 안 들었고..ㅠ PD님 스타일도 완전 싫었고..ㅠ)
      방송을 거의 못듣다시피 했는데......하...아쉬워요.ㅠ

  2. 2009.06.11 17:15

    음.. 요즘 꿈꾸라를 시간상 못듣다보니 몰랐습니다.

    타블로의 소통 공간이였는데 여러뭐로 아쉬운 생각이 듭니다.

    블로그 자주 찾아뵙겠습니다.

    • 2009.06.11 23:12 신고

      감사합니다.
      이렇게 정중한 댓글이라니 몸둘바를;;;ㅎㅎ

      저도 무척 아쉽네요. 개편 후에는 좀 까칠하게 들었었지만..ㅠ

  3. 2009.06.11 19:43

    .,, 오랜만이에요 포이즈님^^
    저도 방금 카페에서 기사보고 아쉬웠어요,, 이젠 인터넷으로밖에 만날 수 없으니,,
    아무리 방송이 많이 바껴서 조금 소홀해진 게 사실이지만
    그래도아쉬운 맘을 달랠수가 없네요ㅠ
    그래도 다시 돌아온다니,그 때를 기다려야죠 ㅠ
    앨범도 열심히 듣구,,,
    아 아쉽다!

    • 2009.06.11 23:18 신고

      반갑습니다. 진짜 오랜만이시네요.^^
      하긴 저도 그동안 블로그 관리에 좀 소홀했죠?ㅠ
      취업도 하고, 운동도 시작하고 하니 블로그 관리할 시간이 많이 없더라구요.
      개편 후 꿈꾸라에 좀 혼자 괜히 화나기도 했었구요.
      그냥 이렇게 지지부진하게 할 바엔 그만두라고 말했던 적도 있었어요. 친구들이랑...

      그래도 막상 그만둔다니까 아쉽네요.
      진짜 근성을 불태우며 들었는데......이 허무감.ㅠㅠㅠㅠㅠ


(사진은 넬동에서 얻은 거고, 제가 발합성을 조금)



DVD 작업 때문일까요, 공연 준비? 여행? 그것도 아니면 군대?ㅠㅠㅠㅠ
라디오데이즈에서도 하차하더니, 꿈꾸라도 하차하네요. 아쉬워라.ㅠㅠㅠ
이러다 가혹한 라디오도 그만둔다고 할까봐 무서워요;;
목소리 들으려면 가혹한 라디오가 있으니까 다행이지만
그래도 세 남자가 모여서 얘기하는 거 들을 수 있는 쉽지 않은 기회였는데, 참 아쉽네요.ㅠㅠ 
이 코너 없어지나요?
이 코너 좋아해서, 계속 포스팅하려고 마음먹고 있었는데....




돌아와, 완자.ㅠㅠㅠㅠㅠㅠㅠㅠㅠ







Posted by poise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08.10.19 19:28 신고

    엇. 포이즈님 덕분에 최근에 가혹한 라디오 듣기 시작했는데 설마 라디오도 하차하는건 아니겠죠?-_-;;;; 셋이 쿵짝이 잘 맞아서 재미있었는데 이.... 그럼 당분간은 둘이 하는건가요? 킁;

    • 2008.10.20 17:21 신고

      그러게요. 새로운 게스트가 올지...아니면 두 사람이 계속할지는 모르겠네요.

      가혹한 라디오는 차분하면서 시니컬하고, 선곡도 무척 좋고. ^^

이전버튼 1 이전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