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펜타포트 락 페스티벌과 지산 밸리 락 페스티벌은 같은 날에 하나봐요.
7. 24 (금) ~ 7. 26 (일)까지 3일 일정입니다.

지산 밸리 락 페스티벌은 신생 락 페스티벌로 지산 리조트에서 개최한다고 해요.
라인업도 확정된 부분 약간 공개됐네요.
(http://mikstipe.tistory.com/2460907 에서 보실 수 있어요.)


펜타포트는 아직 라인업 공개 전입니다.
홈페이지의 일러스트가 맘에 드는데요?^^

Posted by poise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09.05.07 22:29

    가고싶지만......역시 문제는 돈 ㅠㅠ
    그렇죠 저는 가난합니다 흑흑 TㅅT

사용자 삽입 이미지



팝칼럼니스트라는 다소 거창한 어감을 가진 직업의 김태훈.
그가 진행하는 펜타포트 락페스티벌, 트래비스편의 생중계을 듣고 난 후 (SBS 라디오를 통해 방송)
내 기억 속에 남은 것

1. 지금건 통역을 못해드리겠네요
2. (모두가 열광적으로 트래비스를 외치자) 제 영문이름을 트래비스로 지어야겠군요.
3. 제 기억력에도 한계가 있어요.
4. 지금 인천으로 오지 마세요. 지진 날 것 같아요.
5. 저 분, 결혼 안 하셨으면 한국 여자분과 결혼하시겠네요.
6. 저렇게 빨리 나올 거면 뭐하러 들어갔죠?
7. 저 노래에 맞춰서 점프가 되나요? (앵콜로 why does it always rain on me? 부를때)  
8. 타 방송국 게시판에 들어가서 SBS 라디오에서 펜타포트 락페스티벌 생중계한다고 글 좀 올리세요.

므하하하하하하하하
빠져드네연.


(.........질낮은 개그가 취향이었나봐.........)

'주절주절'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안타까운 일...  (2) 2008.07.31
꿈...꾸고 있나요?  (7) 2008.07.29
펜타포트 트래비스편, 김태훈의 멘트.  (8) 2008.07.28
생선작가 인터뷰  (0) 2008.07.28
위대한 개츠비(The Great Gatsby) - 피츠제럴드  (0) 2008.07.25
아무렇게나 쓱쓱 그린 그림  (4) 2008.07.23
Posted by poise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08.07.28 23:08 신고

    하하핫~ 저 노래에 맞춰서 점프가 되나요? <- 이거 심히 공감
    점프하는데 상당히 힘들더군요. 빠른곡이 아니라 쿵, 짝, 쿵, 짝 이렇게 박자에 맞춰 뛰려니 쉽지않았다는... 그래도 최고였어요 트래비스!!!

    • 2008.07.29 11:16

      저도 상상해봤는데
      쉽지 않을 거 같더라구요.ㅎㅎㅎㅎㅎ

      그나저나...거기에 계셨다는 것만으로도 부러워요.

  2. 2008.07.29 03:28 신고

    글 잼있게 잘 봤어요 (그날의 기억이 새록새록 떠올라서 왠지 뭉클;)

    광고 끝나고 나서
    걱정마십시요, 앞에꺼 반, 뒤에꺼 반 입니다 이 멘트도 기억난다는 ^^;

    • 2008.07.29 11:15

      "별로 손해보신 것 없습니다."라고 했었죠?ㅋㅋㅋㅋ

      직접 다녀오신 건가요?
      부러워요. ;ㅁ;

  3. 2008.07.29 12:56 신고

    맞아요맞아 ㅋ
    별로 손해보신 것 없습니다 라고 했네요.

    저도 그날 방송 들었어요.
    소형 라디오랑 커피 한 잔 챙겨들고 한강고수부지 가서 돗자리 깔고~

    김태훈 입담 장난 아니어서 무척 재미있게 들었던 기억이 ^^

    • 2008.07.29 22:05 신고

      저는 김태훈 씨 블로그는 가봤지만,
      직접 방송 진행하시는 건 처음이었는데
      무척 재미있었어요.
      (그런데 다시 찾으려고 하니까 못찾겠어요.ㅠㅠ 팀블로그였던 거 같은데)
      앞으로 이 분, 주목하게 될 것 같아요.^^

      한강고수부지에서 돗자리와 라디오라...
      로맨틱한데요?^^

  4. 2008.07.30 21:30

    노래에 맞춰서 점프를 하려면 트래비스 멤버들처럼 높게 점프를 해야하죠...ㅜㅜ
    전 슬리퍼 신고 갔었는데, 진흙밭에서 죽는줄 알았씁니다.^^;

    • 2008.07.31 11:03 신고

      점프력이 안 좋은 사람은 난감했겠군요.ㅋㅋ

      그나저나, 슬리퍼를 신고 가셨다니;;;
      괜찮으셨나요? ㄷㄷㄷㄷ

chiniese blues
pipe dream
writing to reach you
selfish jean
eyes wide open
the beautiful occupation
side
love will come through
closer
sing
ode to j.smith (? / 신보)
something anything 신보
long way down 신보
song to self 신보
re-offender
driftwood
all i wanna do is rock
turn

----------앵콜----------
flowers in the window
slide show
follow the light
why does it always rain on me?


출처- 락갤러리



아니 이렇게 많이 불러도 되는 거임? ;ㅁ;
생중계한 SBS 라디오 사랑합니다.
닥본사는 못했지만 사랑합니다.
이적군 휴가 참 적절한 때에 가주었네요.
흑흑흑

다들 이 파일 꼭 찾아서 들어보시라는!!






Posted by poise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08.07.27 14:30 신고

    아흑.. 피곤해서 저걸 못 보고 왔다는..ㅠㅠㅠㅠ
    파일 검색어는 머가 좋을까요?ㅠㅠ

  2. 2008.07.29 12:59 신고

    가히 단독 콘서트 수준...
    ...갈껄.

    • 2008.07.29 22:59 신고

      22곡이나 불렀다는 이야기듣고 깜짝 놀라서,
      파일을 구해서 들었어요.
      이렇게 많이 불러줄 줄은 몰랐는데...
      대단해요. ^-^

이전버튼 1 이전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