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꿈꾸라는 생방송~
라갤 사람들이 오늘 문자 보냈더니 맵더소울 관련 답문이 왔다고 그러길래
뭔가 새소식을 알려줄 것 같아서 나도 문자를 하나 보내봤는데
11시 50분이 되자 같은 문자가 연속으로 세 번 왔다.

10분 후 www.mapthesoul.com 오픈! 이라고!!!

12시 되는 거 노트북 켜놓고 기다려서
완전 떨리는 맘으로 새로고침한 끝에
드디어 가입 & 예약 완료.ㅠ_ㅠ
내가 965번째 구매자!


페이지가 느려서 꽤나 오래 (한 30분;;) 걸렸지만
성공해서 다행.ㅠ_ㅠ
이제 좀 마음 졸이지 않고, 편안하게 기다렸다가 슬슬 홈페이지 구경하면 될듯!!

.....지금 시간 12시 30분...
지금도 홈피가 잘 돌아가진 않는다만;;
(메인 페이지 외에는 먹통인 것 같다;)
차차 나아지겠지.


로그인 창과 shop 쪽의 결제창은 힙합 플레이야 사이트와 거의 동일하던데
그쪽에서 쓰는 계정이나 스킨이나 그런 걸 써서 그런 건가;;
아무튼 시스템이 비슷하다.


+

지금 시각 새벽 2시.
맵더소울의 게시판 One 쪽에는 타블로, 미쓰라가 나타나 댓글을 달며
하이스쿨을 패닉 상태로 몰아넣고 있음.ㅎㅎ

같이 날 새자는 거임? ㅋㅋ


Posted by poise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09.03.24 02:31

    ㅎㅎㅎ 벌써 예약하셨군요 저는 천천히 할 계획인데...^^

  2. 2009.03.24 09:51

    앗.. 저도 얼른 예약을...

  3. 2009.03.24 20:52

    저는 적자상태라서 4월에나 사야할 것 같아요 흑흑 ㅠㅠ
    앨범에 티셔츠에 콘서트에 ㄷㄷㄷㄷ
    그치만 예약을 떠나서 제발 맵더소울 구경좀 하고싶네요 ㅠㅠ ㅋㅋㅋㅋㅋ

    • 2009.03.24 21:40

      나는 오히려 콘서트를 못 가게 될 것 같아서 앨범은 부담없이 샀어.ㅠ
      티셔츠는...영영 입을 일이 없을 거 같아서 그냥 다른 팬들을 위해 양보해야지;;;ㅋㅋㅋ

타블로 소설 출간도 되기전 ‘선풍’
입력: 2008년 10월 22일 18:00:19
 
ㆍ예약폭주 일주일만에 5000부 주문
ㆍ주요 인터넷서점 판매 톱10내 진입



기사링크 : 경향신문
http://news.khan.co.kr/kh_news/khan_art_view.html?artid=200810221800195&code=100203

Posted by poise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08.10.23 09:45 신고

    ....
    젠장
    나도 살 거야
    날 막지 마
    ....



기분 좋은 뉴스입니다~
<당신의 조각들>이 서점가에서 예약판매만으로 1위를 하고 있어요.
책이 나온 상태도 아닌데, 역시 타블로 씨의 힘이 대단하네요.


그간 에픽하이의 가사에서 보여준 역량만 생각해도 기대를 하게 되죠.
스탠포드의 교수님이 극찬했던 작품도 들어있고,
어제 라디오 방송에서는
같은 싱어송라이터이고 "지문사냥꾼"이라는 소설집을 낸 적이 있는 이적 씨에게
자신의 소설을 미리 보내드렸다는 말을 했는데.
여태껏 자신이 이적 씨에게 받은 어떤 칭찬보다도, 더 많이 칭찬 받았다고 하더라구요.
(이적 씨가 추천사도 쓰셨다고 하고요.)
그러니 기대가 될 수 밖에요. ^^








관련기사 :

매일경제 "타블로 소설, 서점가에서 뜨거운 인기몰이"
 http://news.mk.co.kr/outside/view.php?year=2008&no=641572


뉴스엔 : "타블로 첫 소설집 ‘당신의 조각들’ 예약판매 1위 기염"
http://www.newsen.com/news_view.php?uid=200810210805391001


마이데일리 : "소설가 변신 타블로, '당신의 조각들' 발매 앞둬"
http://www.mydaily.co.kr/news/read.html?newsid=200810210942371114&ext=na
Posted by poise

댓글을 달아 주세요

주요 인터넷 서점에서 예약판매가 시작되었어요.
도서출판 "달"은 "문학동네"의 임프린트 브랜드구요. (임프린트란? )


yes24와 교보문고에 들어가서 확인해봤는데,
yes24에서는 배송예상일은 11월 7일로 잡고 있고, 타블로의 친필 응원메시지가 들어있다고 하고
교보문고에서는 배송예상일이 11월 13일, 타블로의 친필 응원메시지 + 타블로와의 저녁식사초대(아마도 추첨이겠죠)라고 되어있네요.
어디서 예매해야할지 좀 고민;;-_-;;
왜 배송되는 날짜가 다를까요;;


표지가 예쁘네요.
러브스크림처럼 분홍빛..ㅋㅋ
(붓칠한 것 같은 터치도 러브스크림 부클릿과 좀 비슷?)
좀 의왼데요?
무채색일줄 알았....
여튼 예뻐요. ^ㅁ^

+
Tip

전 결국 교보문고에서 구입했는데,
결제하신 후에 결제완료창에서 "이벤트 응모하기"를 따로 눌러주셔야 합니다.
잊지마세요.


Posted by poise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08.10.16 22:07 신고

    아. 시험 끝나면 이것부터 사서 봐야겠네요. 헤헤 디자인에 타블로도 참여를 했을까요? 저 위에 걸어가는 남정네가 타블로 같지는 않고;; ㅎㅎ

  2. 2008.10.17 04:51 신고

    삶은 짧고 돈은 없고 세상에 좋은 책과 음반은 너무나 많다 O Shit

    질러 버릴까; 배송비 추가해도 여기 책값이 하도 비싸다 보니 비슷할 듯 한데.

  3. 2008.10.17 04:54 신고

    3번째로 읽으며

    "타블로와의 저녁식사초대"

    Holy Almighty Joker of Bountiful Chaos and Merciful Madness

    나 한국 갈래 ㅠㅠㅠㅠ 한국 보내줘

  4. 2008.10.17 11:23

    언니~저도 결국 교보문고에서 질렀어요! ㅎㅎ
    지독히도 저런 추첨은 절대 안되는터라;;기대는 별로 안하지만
    그래도 혹시나 하는 마음에.....☞☜ ㅋㅋㅋㅋㅋ
    아우 원래 예약 안 하구 책 출판되면 서점에서 구입하려했는데
    친필 응원 메세지라든지 부수적인 것들이 절 유혹했어요. ㅋㅋ

    • 2008.10.17 19:54

      친필메시지가 한 장에 쓴 걸 복사한 거란 말이 있더라;;
      그리고 인터파크에서는 저녁식사 2명 뽑는다니까...아마 교보문고도 비슷하겠지?
      완전 낙타가 바늘구멍 통과하는 확률이야.ㅎㅎ




행복해라. 할할~ ^^*


소품집 예약뜨면 사려고 미뤄놨던
윤하 2집, 이지형 2집, 쇼팽 연습곡(마우리치오 폴리니 연주)과 함께 구매했어요.
저번에 리뷰 써서 받은 상품권과 포인트와 할인쿠폰으로
단돈 3만원에 구매!!
^^


...이건 딴 얘기지만 <예술 사진의 현재>라는 책 사고 싶은데...
비싸요.ㅠ



Posted by poise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08.09.22 20:47

    비밀댓글입니다

  2. 2008.09.23 01:25

    비밀댓글입니다

  3. 2008.09.23 02:10

    이번에 러브스크림이랑 같이 브로마이드(?)도 주는걸까요?
    공카에 들어갔더니 그런 소리가 있어서;;
    저도 예약해놔야겠네요+_+
    책이랑 살까 다른 음반 한개를 더 살까 고민중이에요 ㅎㅎ

    • 2008.09.23 02:47 신고

      10월 7일쯤 TBNY도 나오던데...
      그거랑 같이 사라고 하기엔 넘 늦군.ㅎㅎ
      언니네 이발관 5집도 괜찮아.
      책은 요즘 "끌림"이랑 "너도 떠나보면 나를 알게 될거야" 읽었는데 괜찮았고.
      타블로가 추천한 것 중에 "축복받은 집" 읽고 있는데 아주 좋다는!! ^-^ 좋아하는 장르있으면 추천해줄게.

    • 월영(月影) 수정/삭제> 댓글주소
      2008.09.23 18:14

      우선은 전부터 사려고 했던
      칸노요코 씨 앨범'23시의 음악'을 같이 주문했어요. ㅎㅎ
      언니네 이발관 저도 좋아해요!ㅎㅎ
      5집 사려구 마음 먹었는데
      팁니 앨범 나오면 같이 사야겠네요. > <

      언니랑 블로씨랑 저랑
      어쩌다보니 취향이 좀 비슷(?)한거 같네요. ㅎㅎ
      저도 '축복받은 집' 읽는 중인데 정말 좋아요!ㅎㅎ

      음~좋아하는 장르는
      소설이나 수필 등등의 문학작품이에요.
      책은 장르를 가리지 않고 좋아하는 편이에요 ㅋㅋ
      사실 '부의 미래'이런 것들은 좀....
      읽다보면 머리가 아프고
      던져!버리고 싶을때도 있지만요. ㅋㅋㅋㅋㅋ

    • 2008.09.23 23:45 신고

      진짜 취향이 비슷하네.^^
      좋은 책이나 음반 알면 추천해줘.ㅎㅎㅎ

이전버튼 1 이전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