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침 요새 집에 있고, 집에 기타와 기타 교본도 있어서 기타를 좀 연습해보려고 해요.

밴드음악을 좋아하다 보니 기타가 배우고도 싶어지는 그런 일이 생기네요. ㅎㅎ

(거기다 BECK이라는 만화책의 영향일지도. 거기 나오는 건 정말 픽션이란 이런 것이다 싶은 꿈의 밴드지만...)

그동안 언제나 집에 기타가 있었지만 (아빠가 총각시절치시던 것) 배워야겠다는 생각은 별로 안 했거든요.

어릴 때는 피아노 하나 하기도 벅찼었고;;-_-;;; 자라고 나니 공부해야했고;;ㅎㅎ 


마침 남동생이 고등학교 때 밴드에서 베이스를 잠깐 쳤었거든요.

그래서 기타도 아주 잘 치는 건 아니지만, 좀 쳐요.

마침 주말에 집에 온 동생에게 부탁해서 이것저것 기초적인 것을 물어보고

어제부터 연습을 시작했습니다.

겨우 G, Dm, D, D7, Em, C, A, E 요런 코드들 연습해보고 있습니다;;;

그나저나 F코드는;;; 영영 못 잡을 것 같은;;;ㄷㄷㄷㄷㄷㄷ 손도 작고 해서;; 과연 가능할까요?;;

자신 있는 코드는.... 두어개?ㅋㅋㅋㅋ

통기타라 스트로크 연습하는데 코드 옮겨갈 때 5초는 걸리는 듯;;;;;;;;;;;;합니다.
(이미 연주라고 할 수 없는 수준 = like 소음공해)

어제 오늘 두 시간씩 이틀 쳤을 뿐인데;; 왼손 손목은 아파오고;; 왼손 손가락 끝 감각이 이상하네요;;

그래봐야 계속 클레멘타인과 과수원길만 줄창 쳤을 뿐인데;;;

많이 치면 굳은 살 배기겠어요. (이미 배기는 중인 거 같고요;;)




근성이 있으면 승리할 것이요.

근성이 없으면 기타에 제가 지겠죠;;




언젠가는 자유자재로 기타치며 노래하는 그런 일이 가능할까요?ㅎ

일단은 그것도 제 로망 중에 하나거든요.

Posted by poise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09.03.16 23:36

    옛날에 저도 꿈이 기타치는거 였는데.. 지금은 꿈없는 고등학생이 되었죠 ㅠㅠㅋㅋ
    힘내세요 ㅠㅠ! 기타 잘 치게 되시면 녹화해서 올려주세요~

  2. 2009.03.17 17:53 신고

    열심히 배우세요! 전 방학때 시작한 현악기 레슨을 학기중까지 끌고 오려고 했으나 결국 학기중 레슨은 포기... 두달 동안 배운게 도루묵이 되면 안될텐데요... 어휴 하루에 30분씩이라도 연습해야 겠네영. ㅎㅎ

    • 2009.03.18 01:25 신고

      현악기는 다뤄본 적이 전혀 없어서 고전하고 있습니다.
      옆에서 어머니는 차라리 그 시간에 피아노를 치는게 더 빠르겠다고 하시네요.ㅎㅎ

  3. 2009.03.18 20:38 신고

    오부리 같은 사이트가면 동영상강좌같은거 보면 더 편하다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