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 앨범이 나온다.
블로의 새 헤어스타일이 파격적.ㅎㅎ
쓰라는 언제나 비슷하구나.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poise
1. 티저영상

출처 : 맵더소울 홈페이지

6집 음반 티저영상이 나왔습니다. 발매일을 딱 일주일 앞둔 시점이죠.
이런 면에서 에픽하이는 참 일관성이 있다니까요.
늘 1주일 전에는 티저영상을 던져줍니다.
떡밥이 뭔지 아는 사람들.
38~42초 사이에 나오는 건 둘리? 고질라? ㅋㅋ
도대체 [e]가 뭘까?



2. 트랙리스트

이 글 올리는 중간에 트랙리스트가 떴어요. 자정이 넘어서;;
자야되는데 낚여서 이러고 있네요.ㄷㄷㄷ

트랙리스트로 봤을 때, 두 장의 씨디는 음악적으로 상당히 차이가 있을 것으로 보이죠?
각 CD의 첫 트랙과 마지막 트랙의 약자는 O.S.T.
그리고 이게 얼마만인가. ㅠ
 Lesson4!!!!!!!



피쳐링에 보이는 박지윤, 한희정.ㅋㅋ
도움은 완자가 주고, 피쳐링은 블로가 받는 시스템.
아이구 재미지다.ㅋㅋㅋ
역시 완자와 블로는 일심동체구나.
"끝은 없다 사랑한다"라더니. (완자가 에픽 콘서트에 보낸 화환 문구였음)


+
블로의 오늘 미투데이 음성


2CD 30트랙에 미니북도 있대요.




3. 에픽하이 스케줄 (...이라고 쓰고 고된 빠질의 시작이라고 읽는다.)

9월 13일 KBS 1대100 녹화
9월 16일 음반 발매, MBC 라라라 출연
9월 17일 MBC 라디오 꿈꾸라 출연 (생방 - 밤 10시)
9월 19일 올림픽홀에서 콘서트
9월 21일 SBS 라디오 Kiss the Radio (밤 10시)
9월 27일 R-16 힙합 콘서트, KBS 열린음악회
9월 30일 EBS 스페이스 공감 녹화



여기서 주목할 만한 스케줄은
꿈꾸라 출연!!!
타블로 하차 이후 애정이 급유턴하여 단 한번도 제대로 안 듣고
내 안에서 시망한 프로그램에 에픽하이가 나간댄다. ㅋㅋ 꼭 들어야지.
이제 <혼>도 시망해서 수요일에 어차피 그 시간에 할 일도 없음.ㅠ
그 PD님이 프로그램을 얼마나 말아먹었는지 확인하는 일은 없길.
(하지만 이미 불안하다.)


그리고 9월 30일!!
EBS 스페이스 공감!!
에픽들이 여기에 출연했던 것이 그 언제던가.ㅠㅠㅠㅠㅠ
일단 눈물부터 닦고.
맵더소울로 독립해서 나갈 때부터 이 프로그램에 나오기를 고대해왔다.
새로운 마음가짐으로, 끝내주는 공연 보여주길.




+
짤방
캡쳐 제공하신 분 : 짤방에 있음

에픽들은 지금 이러고 있겠지....굳세어라 에픽.
가장이 되더니(훗)  스케줄이 늘어났네. 블로.
퐈이아~~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poise




홈피 리뉴얼과 함께 찾아온 Remixing the human soul 앨범 티저 영상~~
슬슬 홈피 첫 화면이 질린다 싶었던 시점에 적적하게 리뉴얼. ^^
티저 영상을 보니 새 앨범에 대한 기대가 커진다.
기존 곡의 여성 보컬도 바뀌었다.


트랙리스트는 다음과 같다.
제목을 가지고 살짝 장난을 친 게 재밌다.



티저 영상.
꽤 길다.




사진과 영상의 출처는 모두  www.mapthesoul.com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poise



상콤하네요~
소속사측에서 2집처럼 굳이 피아노락을 타이틀로
보여줄 필요가 없다는 걸 이젠 깨달은 듯. ^^
새로운 모습 귀엽고 좋네요.

4월 17일이 발매일이었던 거 같은데
기다리고 있어요.ㅎㅎ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poise



타이틀곡 뮤직비디오의 일부인 것 같네요.
한대목만 들어도 기대가 +ㅁ+


...그리고 아마 저게 뮤직비디오에 등장한다는 이끼의 정체?ㅎㅎ
지구가 사람 머리인가봐요.


그나저나
...내일은 앨범 예약 가능할지;;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poise


www.mapthesoul.com (3. 21. 2009 OPEN)

<魂: Map the Soul> Book Album (3. 27. 2009)

이 사이트에서 단독 판매 / ONLY sold at this site

WORLDWIDE




            
출처 : www.mapthesoul.com
------------------------------------------------------------------------------
1. 홈페이지에서의 앨범 판매 방식

 자신의 홈페이지에서만 음반 혹은 음원을 파는 거,  외국 뮤지션이 이렇게 한다는 이야기를 꿈꾸라에서 종종 하곤 했었는데 기어이 에픽하이도 하고 마네요! 그 얘기할 때 부러워하는 느낌이 팍팍 묻어났었거든요. '생각한 것은 반드시 하고 만다.' 이게 타블로 씨의 가장 무서운 점이 아닌가 싶어요;; 하고 싶은 일을 위해서는 놀라운 추진력과 집중력을 보여주는 것 같아요. 언제나.

 라디오 헤드가 시도했던 방법인, 팬들이 원하는 만큼 돈을 지불하고 음원을 사는 방식도 이야기했었죠. 이 방법으로 라디오헤드는 정가로 음원을 파는 것보다 더 이윤을 냈었다고 하면서 과연 우리나라에서도 이런 것이 가능할까라고 말했었는데(워낙 우리나라는 음악은 공짜로 듣는다는 생각이 보편화되어있으니까요.) 글쎄요. 언젠간 에픽하이가 시도할지도 모르겠네요. 궁금하면 직접 해봐야지 별 수 있겠어요ㅎㅎ (파스텔 뮤직에서 나왔던 사랑의 단상 앨범 음원을 이런 방식으로 판매했는데 별로 재미 못봤다는 소식은 들었습니다만;;;)

 메이저 가수가 한 홈페이지에서만 음반을 파는 것이 흔히 있는 일이 아니라서인지, 기사도 많이 났더라구요.(새 앨범 소식이 나면 홍보차 나는 기사들인지 몰라도.) 팬들을 위해 가격을 낮추려다 보니 이런 방법 밖에 없다고 기사에는 나와있더군요.  어쨌든 그런 노력까지 사..사...좋아합니다.ㅋㅋ

 앨범 판매를 이렇게 한곳에서만 하게 되면 유통업계에서 욕 얻어먹을지도 모르겠지만(당장 힙플에서도 한 소리 듣겠지요;;) 확실히 앨범 판매량은 집계가 될 것 같네요. 한터차트가 맞다느니, 아니라느니 늘 논란이 있었잖아요. 이번엔 확실히 알 수 있겠어요. 그리고 중간 유통단계가 없으니 멤버들에게 이익도 더 돌아가게 됐으면 하는 작은 소망도;;;

 무엇보다 이 판매방식은  뮤지션이 자신의 작품을 스스로 관리한다는 점에서 팬들과 유대감도 깊어질 수 있다는 것이 큰 장점인 것 같아요. 아무래도 그 뮤지션의 사이트에서 음반을 사게 되면, 기존의 음반 판매 사이트에서 사는 것보다 "내가 이 사람을 서포트한다."라는 느낌이 더 들게 되잖아요. 내가 이 음반을 구입함으로써, 이 뮤지션의 음반에 대해 대가를 지불하는 것 뿐만 아니라, 미래의 음악을 위해 투자한다는 느낌이 들어서 기분이 좋을 것 같아요.

 인디로 돌아간다고는 했지만, 이미 인디가 아닌 사람들인지라 10만장 가량(더 팔리면 더 좋지만요.ㅎㅎ)을 주문받고, 포장하고, 택배 발송하고 하는 이런 업무까지 소규모(?) 레이블 안에서 처리하려면 힘든 점도 많겠지만 여러가지 의미가 있는 한 수가 아닌가 싶네요. (단점들도 있을테지만;; 많을지도 모르지만;;; 그런 건 생각하고 싶지 않은 것은...팬심때문;;)


2. 새 앨범 내용은 아마도?

 <혼 : map the soul> 앨범의 책은 음악의 창작 과정에서 발생하는 에픽하이 세 멤버의 생각의 흔적들을 모아둔 것인가봐요. 영감이나 계기를 준 무언가, 그리고 그걸 음악으로, 가사로 만들어 가며 겪는 시행착오들까지 포함하고 있는 것 같습니다. 아마 짧은 에세이 같은 것도 들어있지 않을까 싶은데요. 그래서 이 앨범이 "창작"하는 사람들을 위한 선물이라고 했었나봅니다.

 이번에 에픽하이는 팬들에게 완성된 결과물만을 선물하는 것이 아니라, 그 완성작을 만들어가는 과정까지 보여주고 싶었나봐요. 아마 이런 생각에 대해 뮤지션들마다 의견이 좀 다르겠죠? 완벽한 완성작만을 보여주고 싶은 완벽주의 성향의 뮤지션도 있을테고, 실패를 포함한 제작 과정까지를 온전히 팬들과 공유하고 싶은 뮤지션도 있을테니까요. 힘들었던 창작 과정까지 공개할 수 있는 것도 용기인 것 같아요. 그만큼 이번 앨범에 자신이 있다는 뜻도 될 것 같네요. 전부 보여줘도 꿀릴 것은 없다, 이거겠죠. 라디오에서도 이번 앨범에 대한 강한 자신감을 내비쳤으니 기대해도 되겠죠?ㅎㅎ

 "인간 영혼의 지도"라는 것은 에픽하이의 1집부터 지금까지를 관통하고 있는 하나의 대주제잖아요. 이들이 이번에는 "창작"과 관련한 영혼의 지도를 밝히기 위해 자신이 가장 잘 아는 영혼. 즉 자신들의 영혼을 분석했다고 보면 되지 않을까요? 이 앨범은 에픽하이 세 멤버들의 영혼의 지도의 일부분이겠고,  더불어 무언가를 만들어내며 고민하고, 그러면서도 행복해하는 많은 사람들이 자신의 이야기라고 느낄만한 내용이 될 것 같네요.






+ 별 의미없는 수다

1. 티저 영상을 보니, 뭔가 "가내수공업" 분위기가.ㅎㅎ

2. 예약판매는 없는 것인지;;??

3. 3월말에 나오는 건.......힙플에서 4월의 아티스트가 되고 싶어서? (라는 얼토당토 않은 얘기.ㅎㅎ)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poise



오늘이 The Trace 발매일!!
그리고 오늘 낮에 박명수 2시의 데이트에서 part.2 원곡이 방송됐다고 하네요.
꿈꾸라는 오늘 녹음방송하는 날이니까...신곡은 못 듣겠죠?
발매일인데 왜 전체 뮤직비디오가 아닌
1분 티저영상인 건지...ㅠ(사람들이 아직 DVD를 못받았으니까 배려한 걸까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poise


출처 - 넬동

[가사]
가만히 있다 눈물이 흘러 누가 볼까봐 고갤 떨구고
도망치듯이 그 자릴 피하긴 해도
풀려진 신발끈을 묶으려 주저앉다가 무너져내려
순간 모든 게 멈춰 버리긴 해도
익숙해요



-------------------------------------------------------------------------------

한정판 DVD [the trace]와 함께 담겨있는 미니앨범에 수록되어있는 넬의 신곡 뮤직비디오입니다.
30초 티저영상이지만요.
11월 28일.
이제 정말 얼마 안 남았어요!!

그랜드 피아노와 종완 씨 잘 어울려요.  +ㅁ+
(발음이 점점 좋아지지 않나요?)
흑백 영상에 아무 장식도 없이 조명 몇 개만 놔도
넬은 어찌나 멋진지.ㅠ
다들 음악에 흠뻑 빠져있는 것 같아요.
네 명 다 멋있다. ㅠ


출처 :  넬동 kyong님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poise

----- 출처 : 넬동(http://cafe.daum.net/lovenellj)---- 


드디어 나왔습니다!
넬 콘서트 DVD의 티저영상이.ㅠㅠㅠㅠㅠㅠㅠ
 이제 곧 나온다는 뜻이겠죠?
(11월 중에 나온다고 써있네요.)


요즘 이거 작업하느라 넬 멤버들이 고생이 이만저만이 아닌 것 같던데
고생한 것만큼, 예쁘게 나왔네요.
영상도 예쁘고, 인터뷰나 미공개곡들이 들어있는 미니 앨범도 기대되구요!



정말, 이 콘서트 예매까지 해놓고 못갔던 걸 생각하면 눈물이 앞을 가리지만
그래도 이렇게 DVD로나마 볼 수 있어서 다행입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poise



네이버 뮤직의 검색으로 듣는 음악 코너 이번주 주제는 "티저영상"이네요.

아이돌 그룹이 대부분을 차지하고 있는 "티저 영상" 검색 순위 차트에서 10위에 올라있는 에픽하이~


 


사진파일에 글자가 조그맣게 나와서 클릭하시기 귀찮을까봐;; 본문을 복사해왔어요.

10위는 에픽하이의 티저영상이 차지했다.
에픽하이는 영리한 뮤지션이다. 후일담에 미적거리지 않고 어느새 앞서나가서 이쪽을 향해 손을 흔들곤 한다. 에픽하이는 좀처럼 고여있지 않다. 5집 앨범으로 성공적인 활동을 펼친 게 올 상반기인데, 이렇듯 또 하나의 앨범을 들고서 뜻밖의 즐거움을 안겨주는 것은 에픽하이의 스피드, 에픽하이의 지혜가 아니고서는 어려운 일일테다. 소품집 형태를 취하면서 정규앨범의 참을 수 없는 무거움을 생략한 에픽하이는 티저영상 역시 '소품'의 느낌을 그대로 반영하고 있다. 멤버들의 얼굴을 담는 식이 아니라, 잉크가 퍼지는 듯한 모습을 담은 간결한 영상에 노래를 배치했을 뿐이다. 듣기에 편안하고 보기에 흐뭇하다.


 에픽하이의 영민함을 칭찬하고 있군요.ㅎㅎ




본문을 전부 읽고 싶으신 분을 네이버 뮤직 쪽으로 가시면 됩니다.
주소는 아래의 링크를 클릭하세요~
http://music.naver.com/today.nhn?startdate=20081022

(1~10위를 차지한 모든 팀에 대한 짧은 글들을 볼 수 있어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poise
이전버튼 1 2 이전버튼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