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0일로 일정이 바뀌었네요.


구매는 아마 전처럼
브로콜리 너마저 홈페이지(http://www.broccoliyoutoo.com/ )에서
 하면 되겠죠?


공연장에서 살 수 있었다면 더 좋았겠지만 (택배비...-_ㅠ)
나오는 것만으로 기쁜..ㅎㅎ
10월 23일 공연에서 들었던
"울지마"라는 곡 좋았어요.ㅠㅠ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poise


 지난 금요일에 브로콜리 너마저의 EP발매 기념 공연이 있었어요. 인터넷으로 예매를 했었던 모양인데, 전 전혀 모르고 있었거든요. 요즘 홈페이지에 자주 가질 않아서;;

 근데 그날 마침 직장이 한가하던 참에 네이트온에 오랜만에 들어온 친구에게 말을 걸었더니 오늘 브로콜리 공연을 보러 간다고 하는 거에요. 그래서 "어? 나도 오늘 오전에 끝나는데" 라고 했더니 "그럼 당장 올라와~" 라고 하는 거죠. (저를 너무 잘 아는;;;)


 "젊은 시절은 낭비의 연속이다. 얼마나 멋지게 그 시간을 낭비했는가 그것만이 문제를 해결하는 유일한 방법이다."라는 야마다 에이미(일본 작가)의 말을 맹신하는 저는 충동적인 이런 급만남을 좋아한다지요. 낭만추종자.ㅎㅎ


 그래서 당장에 결정했습니다. 서울에 가기로. 여기서 서울까지는 4시간 거리인데다, 공연표는 sold ou 상태라 예매도 못한 상황이었어요. 잘 곳도 정하지 않고, 다음날 할 일도 정하지 않고 무작정 버스에 올라탔습니다. (모든 일은 버스 안에서 문자를 통해 결정!) 홍대입구역에 도착하니 6시쯤 되었더군요.


 상상마당 라이브홀에서 하는 공연이었는데, 긴 줄을 기다려 티켓부스에 가보니...현장 판매는 없다고 하더라구요. 친구가 두 번 가서 물어보고, 제가 또 가서 물어보고...포기하려고 했어요. 친구는 공연 보고 저는 그냥 카페에서 시간을 떼워야하나 싶었는데...

 
심지어는 가려고 했던 카페도 문을 닫아 우울하려던 순간;;; 여기저기서 다 버림받는 날인가 싶었어요.ㅠㅠㅠㅠ

 공연 직전에 다시 물어보니 취소표가 한 장있어서 들어갈 수가 있어답니다. 승리의 포이즈!! -_ㅠㅠㅠㅠ 전라도에서 가서 공연 못 보고 왔으면 무슨 꼴...ㅠㅠㅠ


 어쨌든 우여곡절 끝에 들어갔습니다. 기념품은 기타 피크 2개!! 귀여워요.  >ㅁ<



근데 EP 발매 기념 공연이었는데 EP 앨범이 없더군요. 어찌된 일인가 싶었는데 덕원님이 뭔가 레코딩 과정에서 중대한(?) 실수를 하셔서 맘에 안 들어서 폐기하시기로 했대요. 곧 다시 나올 거라고 하시더군요. 본인들이 너무 민망해하셨어요.ㅎㅎ


 브로콜리 너마저의 공연은 처음 보는 건데, 뭔가 완벽하게 매끄러운 기술을 갖춘 것은 아니었지만...그 소박함과 풋풋함이 너무 좋았어요. 다들 쑥쓰러워하시면서 어떻게 남 앞에서 연주하고 노래하는 일을 택하셨는지 신기할 뿐. 특히 보컬 덕원 씨는 너무 퓨어해보이시더군요. 쑥쓰러워하시는 모습이 참말로 귀여웠답니다. 찰랑찰랑 머리도 인상적.ㅎㅎ


 중간에 게스트로는 붕가붕가 레코드 소속의 "아침"이라는 밴드가 나왔었는데 브로콜리 너마저와는 다르게 좀 신나는 분위기였고, 보컬이자 리더로 추정되는 권선욱 씨가 입담이 좋으시더라구요. 약간 사투리가 섞인 말투였는데 덕원님보고 "주인님"이라고 하셔서 다들 의아해하셨어요. 왠지 강한 캐릭터처럼 보이진 않잖아요.ㅎㅎ 아침은 장기하 라인 아니고 브로콜리 라인이라면서 장기하 씨가 들으면 안된다고 하시더군요. 처음 들어보는 노래였는데, 꽤 맘에 들어서 공연 들어가기 전에 샀던 EP 잘 샀다 싶었던!!

(아침의 EP 앨범)


 2부에서 신곡도 한 곡 들을 수 있었어요. ^-^ 좋아하는 곡 "이웃에 방해가 되지 않는 선에서"가 앵콜곡이어서 더 기뻤어요! 그 곡 안 불러주셨으면 서운할 뻔.ㅠㅠ "아침"에서 베이스 치시는 여성분(박선영 씨)이 투입되서 여성 4인조로 부르다가 나중에 덕원 씨가 들어오셔서 코러스를 해주셨어요. "보편적인 노래"도 앵콜곡이었고 "아침"의 보컬 권선욱 씨가 어쿠스틱 기타 연주를 해주셨고요. 


 원래 10시에 끝날 예정이었는데 앵콜까지 끝나고 나오니, 10시 20분 쯤? 체력저하 관계로 스탠딩 공연인데 맨 뒤에서 봤거든요. 근데 친구가 공연 끝나고 스탭분으로부터 큐시트를 얻었어요.  >ㅁ< 




(공연 큐시트에 "앵콜~ 앵콜~"까지 써놓음 ㅋㅋ 귀여워죽겠다.)

"울지마"라는 곡은 2집에 넣으신다고 했는데 데모에도 넣으실 건지 궁금.
좋던데...
그 위로받는 느낌.ㅠㅠㅠ

Link :
http://blog.naver.com/akakk_?Redirect=Log&logNo=70072297737



 직접 공연가서 보니까 너무 좋더라구요. 새록새록 와닿고 참 좋더라구요. ㅠ_ㅠ 이게 얼마만에 보는 공연인지...아마 에픽하이의 12월 24일 콘서트 이후로 처음 간 공연인 거 같아요. 작년에 맹렬히 놀다가 올해는 공연을 통 못봤네요. 그래서인지 더욱 소중했던 시간.ㅠㅠㅠㅠ  아~ 즐거웠던 서울 나들이.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주절주절' 카테고리의 다른 글

윤하 새음반 소식  (2) 2009.12.05
떡밥부족  (0) 2009.11.06
브로콜리 너마저 공연 다녀왔어요~  (0) 2009.10.25
[자작 패러디소설] 망상이시네요 (아마도) 1화  (1) 2009.10.23
최근 듣는 곡들  (0) 2009.10.20
<미남이시네요>에 빠졌어요.  (2) 2009.10.20
Posted by poise



근 한 달만에 들어보나보다.ㅠ_ㅠ

 CD 케이스가 다 깨져서 배송됐었고, 그래도 CD는 멀쩡하겠지 싶어 며칠 후에 넣어봤더니 재생도 안됐다.

브로콜리 너마저 홈페이지에 문의하기를 두 차례...우체국에 갈 시간이 없어 할머니께 부탁드려 드디어 교환 받았다.

 뭔가 인간승리.ㅠㅠ

 (CD 구매후 이렇게 교환받기도 처음...ㅠㅠ)

 

 수록곡 '잔인한 4월'.........

 무려(!) "4월"이란다.............Orz



그래도...아마 멤버분의 것으로 보이는 필체에 만족.ㅠㅠ

이런게 팬심인가보다...

(요번 EP가 배송이나 CD 배송 문제 때문에 클레임이 많던데
짜증난다고 CD 버리고 환불 안 받겠다는 사람들도 있었다.
하지만 난 팬심으로 귀차니즘을 이겨냈다. 이것도 인간승리 -_-V)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주절주절'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가요계의 진정한 엄친딸  (4) 2009.06.24
너무 걱정마세요  (0) 2009.06.12
한달만에 들어보는 브로콜리 너마저 EP  (2) 2009.06.09
어떤 계수법  (0) 2009.05.30
구혜선의 첫 소설, <탱고>  (2) 2009.05.27
양귀비꽃  (0) 2009.05.26
Posted by poise
이전버튼 1 이전버튼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