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완전 완전 축하합니다!!!!
역시 타블로의 라디오에 빠진 건 나뿐만이 아니었어.
알렉스는 저번 저번에 1위했다고 말했는데
왜 타블로는 여태껏 말 안했을까?;;
헤헤헤~
어쨌든 내 일처럼 기쁘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뭐 사실 1위할 줄 알았다, 뭐.
↑이러고 있다;;;



------------------------------------------------------------------------------------


(기사)


MBC ‘라디오왕국’ 명성 재확인 전체점유율 1위 등극

사용자 삽입 이미지




[뉴스엔 이현우 기자]

우리나라 라디오 청취자 2명중 1명은 MBC 라디오를 즐겨 듣는 것으로 나타났다.

MBC가 갤럽에 의뢰해 지난 7월 22일부터 8월 2일까지 라디오 청취행태를 조사한 결과, MBC 라디오의 전체 점유율이 51.6% (MBC 표준FM 37.9%, MBC FM4U 13.7%)를 차지했다. 청취율 상위 30개 프로그램 중에 MBC 표준FM이 17개, MBC FM4U가 6개 프로그램을 차지하면서 ‘라디오 왕국’이라는 명성을 재확인했다.

특히 '조영남, 최유라의 지금은 라디오시대 1,2부'는 청취율이 지속적으로 증가하며, 이번 조사결과 16.1%의 최고 청취율을 기록했다. 이와 함께 MBC 표준FM의 대표 프로그램 '여성시대', '싱글벙글쇼', '두시 만세'등의 청취율도 동반 상승하면서 MBC 라디오의 강세를 주도하고 있다.

이렇게 청취율이 높은 장수 프로그램들을 보유한 MBC 표준FM은 MBC 표준FM만 듣는다는 유일 청취자가 18.2%에 달하는 등 청취자들의 채널 충성도가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FM4U의 경우, 지난 봄에 신설된 '타블로와 꿈꾸는 라디오'가 6개월 만에 동시간대 음악FM 중 청취율 1위를 차지했고, 성시경의 하차 이후 경쟁이 치열했던 자정시간대 프로그램 중에서는 알렉스가 바통을 이어받은 '푸른밤'이 여타 프로그램과 현격한 차이를 보이며 이 시간대 가장 사랑받는 프로그램으로 나타났다.

한편 청취자들은 '이상적 라디오 채널 이미지'로 '재미'(61.8%) '유익함'(53.0%) '음악 좋음'(47.6%) '정보 많음'(44.3%) 등을 주로 꼽았는데, MBC 표준채널이 재미, 유익, 감동, 신뢰, 공정, 서민적의 항목에서 타 채널 보다 높은 평가를 받아 이상적 라디오 채널과 가장 가까운 이미지를 가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현우 nobody@newsen.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손에 잡히는 뉴스, 눈에 보이는 뉴스(www.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신고
Posted by poise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