길 위에서 우리는 늘 누군가를 만난다.
그러나 우리는 누구도 만나지 않았을지도 모른다.
우리는 만나지 않았다.
어쩌면 만나지 못했다.


그런가하면 만나지 않았어도 가깝게 느껴지는 사람도 있다.
실제로는 멀지만.


그래서, 정작 가까이서 만나는 것이 꺼려지기도 한다.
심리적으로는 가까운
이 부서지기 쉬운 거리가
"만나지 않았다"의 상태로 변환될까봐.










+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08.06.03      Blo Note

"멀리 떨어져 있어도
서로 같은 생각을 하고 있다면
그건 함께 있는 것과 마찬가지야."

This is quoted from a movie  "Happy Together" (Kar-wai Wong, 1997)

신고

'주절주절'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전생사연으로 나 쌀 받았구...  (0) 2008.07.20
넬콘서트 후기를 읽고 있는 중  (0) 2008.07.19
우리는 만나지 않았다.  (4) 2008.07.19
찢겨진 채  (10) 2008.07.18
MBC FM4U 라디오 작가의 책, 책, 책  (8) 2008.07.17
원피스를 질러버렸어........  (0) 2008.07.17
Posted by poise

티스토리 툴바